2006-08-31 | 자하 하디드의 자동차 디자인

Editor’s Comment

자하 하디드가 자동차를 디자인한다면 어떠한 모습일까요. 그에 대한 대답을 아트 딜러 케니 샥터의 제안으로 태어난 ‘Z-카’ 콘셉트에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수소로 달리는 물방울 모양의 삼륜차. 이 콘셉트카는 2008 서울디자인올림픽에서도 전시된 바 있지요. 하디드의 자동차 디자인은 이후 ‘Z-카 2’ 로까지 이어졌습니다.

BMW 플랜트
courtesy Guggenheim Museum, NY 

자동차와 자하 하디드. 쉽게 연상되지 않는 조합이지만, 그의 대표작 중에는 라이프치히의 BMW 플랜트, 스트라스부르의 주차장처럼 자동차와 느슨히 연결되는 작업들이 있다. 다만 이제는 그의 관심사에 확실하게 ‘자동차’라는 항목을 추가할 수 있다. 

자하 하디드의 ‘Z-카’ 프로젝트가 성사되기까지, 아트 딜러(이자 자동차 수집가)인 케니 샥터(Kenny Schachter)가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작년 가을, 그는 자하 하디드에게 독창적인 콘셉트카를 디자인해보면 어떻겠냐고 제안했고, 하디드는 과감히 이 도전적인 프로젝트를 수락했다. 

이렇게 탄생한 ‘Z-카’는 7월 런던에서 열린 영국국제모터쇼에 참가했고, 현재는 뉴욕 구겐하임 뮤지엄에서 열리고 있는 ‘자하 하디드’ 전에서 전시되고 있다(그리고, ‘Z-카’ 모형이 ‘작품’으로 판매되었다는 소식도 들려온다).

‘Z-카’는 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는 삼륜차로, 그 외관은 마치 ‘물방울’을 닮았다. 공기 저항을 최소화하는 유기체적 실루엣과 고도의 비대칭성이 돋보이는데, 이는 자하 하디드의 친필 서명에 다름없는 특징들이다. 

‘Z-카’ 프로젝트의 후원자 케니 샥터는 <아트넷>에 기고한 에세이에서 오스트리아의 한 자동차 회사에서 이 콘셉트카의 프로토타입 제작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어쩌면 양산으로도 이어질 수 있으니 조만간 가까운 쇼룸에 ‘Z-카’가 등장할지도 모른다고 가볍게 덧붙였다.

Z.Car 동영상 보기
Z.Car 이미지 갤러리

https://www.zaha-hadid.com/design/z-car/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7-14 | 스마트폰 데이터 소비 동향

지금으로부터 10여 년 전, 그러니까 스마트폰이 전체 휴대폰 시장의 1/4 정도를 차지했던 시절,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데이터 소비 동향은 어떠했을까요. 시장조사기관 닐슨이 미국 내 6만여 명을 대상으로 월별 데이터 소비 내용을 수집하여 분석했습니다. 데이터 소비량은 전년 동기와 비교해 세 배 이상 훌쩍 뛰었습니다. 90MB에서 298MB로 말이지요. 세월이 느껴지는 단위이기는 해도, 헤비 유저가 데이터 트래픽의 상당량을 차지하는 현상은 그때나 지금이나 크게 다르지 않군요.

2010-12-27 | 미니멀 패키징 효과 연구

포장 디자인에서 미니멀리즘의 효과를 시험해 봅니다. 안트레포는 익숙한 기존 제품들의 포장을 대상으로 ‘빼기’의 과정을 실행합니다. 일러스트레이션이 사라지고, 색상이 사라지는 식으로요. "맥시멀리스트 시장에서의 미니멀리스트 효과"라 이름 붙인 그들의 시험들을 살펴봅니다. 

2011-07-05 | 랜덤 인터내셔널의 군집 연구, 그 세 번째

런던 빅토리아&앨버트 박물관의 계단참 위로 점점이 LED를 단 청동 막대들이 무리지어 네 개의 육면체를 이루었습니다. 그 자체로 완성된 조명인가 싶지만, 조명은 아래로 오가는 사람들의 움직임에 반응하며 미묘하게 조명의 밀도를 변화하여, 다양한 군집의 진형을 만들어냅니다. 새떼, 벌, 개미 등 자연 속의 무리짓기 행동 패턴을 조명으로 옮긴 설치 연작, 그 세 번째 ‘스웜 스터디 III’입니다.

〈저널 오브 디자인히스토리〉(Journal of Design History), Volume 34, Issue 2, June 2021

시각문화, 물질문화와 더불어 디자인사에 집중한 전문 학술지인 <저널 오브 디자인히스토리>. 매번 논문이 4편 정도...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