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옷을 입을 권리: 모두를 위한 세탁기 프로젝트

2019년에 설립된 사회적 기업, ‘세탁기 프로젝트(The Washing Machine Project)’에서는 누구나 깨끗한 옷을 입을 권리가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특히 전기와 물이 부족한 난민과 저소득층을 위한 수동형 세탁기를 만들어오고 있다.

기업의 CEO인 나브잣 소니는 다이슨의 엔지니어직을 그만둔 후, 국경 없는 과학기술자회(Engineers Without Borders)가 있는 인도 남부로 향했다. 그곳에서 쿡스토브를 개발하던 소니는, 넘쳐나는 빨랫거리와 손세탁 때문에 피부 발진과 허리 통증으로 고통받는 이웃들의 상황을 포착했다. 2018년에 영국으로 돌아온 후 그는 곧바로 팀을 꾸려 전기를 사용하지 않는 수동형 세탁기의 프로토타입 개발에 착수했다. 그리고 같은 해 이라크의 난민캠프에서 수동형 세탁기의 프로토타입 모델을 시범 운영했다.

이라크 난민 캠프에서 수동형 세탁기 프로토타입 테스트, 2018 © The Washing Machine Project

이라크에서 성공적으로 시범 운영을 마친 후 ‘세탁기 프로젝트’는 UNCHR, 세이브 더 칠드런, 옥스팜, 국제원조구호기구, 플랜인터내셔널과 같은 국제기구와 파트너십을 체결했고, 해외 여러 국가로부터 3,000여 개 이상의 주문을 받았다. 이처럼 수동형 세탁기에 대한 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영국 브리스톨 대학교 학생들이 참가한 디자인 개선 프로젝트가 진행되었다. 이 디자인 팀에서는 우간다, 자메이카, 네팔, 인도, 필리핀을 포함한 17개 국가에서, 3,000여 가구와의 인터뷰, 이들의 세탁 습관을 관찰하는 민족지학적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결과, 저개발 국가의 가구 당 구성원은 평균 6명으로 파악되었고, 6명의 빨래를 하기 위해서는 최소 5kg 용량 이상의 세탁기가 필요하다는 점을 알아냈다. 그 결과 충분한 용량, 짧은 시간에, 적은 힘으로, 더 깨끗하게 세탁하는 것을 지향한 최신 버전의 세탁기를 디자인해냈다.

프로토타입 모음 사진, 2021 © The Washing Machine Project

‘세탁기 프로젝트’는 난민과 저개발국의 저소득층을 위한 세탁기에서 시작했지만, 최근 팬데믹으로 생활고를 겪는 영국인들 사이에서도 이 세탁기의 수요가 증가하기 시작하여 전체 주문의 20%를 차지했다.

thewashingmachineproject.org
designweek.co.uk

© designflux.ac.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1-18 | 전시회 ‘큐빅스’

그리드의 입체판이라 해야 할까요? 정육면체를 기본 단위로 삼아 큐브 패턴의 원리를 찾고, 이를 디자인의 방법론으로 삼았던 두 사람이 있었습니다. 얀 슬롯하우버르와 빌리암 흐라츠마는 우표에서 가구까지 큐브 패턴의 응용 가능성을 활짝 펼쳤습니다. 이들의 작업은 2000년대 들어 뒤늦게 재발견되었는데요. 2011년의 ‘큐빅스’도 그러한 맥락에서 열린 전시입니다.

2007-02-15 | 건축의 역사, 잡지의 역사

급진의 시대에 태어난 작은 건축 잡지들. 2007년 뉴욕에서 열린 전시회 ‘클립/스탬프/폴드: 급진적 건축 리틀 매거진 196x – 197x’의 이야기입니다. 전시는 1962년부터 1979년까지의 시간선 위에 폭발했던 작은 잡지들의 역사를 재조명합니다. 참고로 전시는 2010년 동명의 서적 출간으로도 이어졌습니다. 

2010-03-15 | 언해피 힙스터

잡지에 소개될 만한 근사한 생활 공간을 삐딱하게 바라봅니다. 이름하여 ‘언해피 힙스터’라는 텀블러 블로그입니다. 벽을 대신한 창의 존재에서 창문 청소의 고단함을 예상한다거나, 이색적인 설계의 주택에서 건축주의 불만족을 상상하는 식이죠. 애석하게도 ‘언해피 힙스터’는 2015년 5월 18일 이후로 업데이트가 멈추었지만, 그래도 아예 사라지지는 않았습니다.

2008-10-08 | 스트리트 아트 x 사진

“JR에게는 세상에서 가장 큰 미술관이 있습니다. 사진 콜라주 기법 덕분에, 작품을 무료로 온 세상의 벽에 전시하여, 평소에 박물관에 가지 않는 사람들의 관심을 이끕니다.” 물론 그 세상의 벽 중에는 실제의 갤러리, 뮤지엄들도 포함되지요. 여기 2008년 테이트 모던의 벽이 그러했고, 바로 얼마 전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의 천장과 바닥이 그랬던 것처럼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