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11-23 | 시장을 품은 아파트

Editor’s Comment

주상복합건물이 새로울 것은 없지만, 또 이런 건물은 흔치 않을 것입니다. MVRDV가 설계한 ‘마켓 홀’의 놀라운 부분은 건물이 재래 시장을 품고 있다는 점입니다. 건물이 곧 시장의 아케이드가 되어 흥미롭게 동거합니다. ‘마켓 홀’은 예정대로 2014년 완공되었고, 그 모습은 이곳에서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로테르담 중심부, 유서 깊은 라우렌스 성당 근처에, 도시형 재래 시장이 들어선다. 지난 18일, 로테르담 시가 ‘마켓 홀(Market Hall)’의 착공을 발표했다. 프로바스트가 개발하고, MVRDV가 설계한 ‘마켓 홀’은 흥미롭게도 재래 시장과 주택의 “하이브리드” 건물이다. 

아치 형태의 아파트가 만들어내는 거대한 홀 안에, 100여 개의 시장 노점 및 기타 상점, 식당들이 자리잡게 된다. 이러한 설계를 통해 여느 주상복합건물과는 다른, 재래 시장 고유의 형태와 활기를 유지한 것이다. 지하에는 1,200대 규모의 주차장도 마련된다. 이처럼 ‘마켓 홀’은 시장, 레저, 주거, 주차와 같은 상이한 기능들이 통합된 새로운 유형의 공공 빌딩이라 할 수 있다. 

아치형 건물에는 총 228 채의 주택이 마련된다. 아파트마다 바깥으로 발코니를 지니고 있으며, 시장 쪽으로 향한 창문도 마련되어, 시장 내부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다만 이러한 형태의 설계로 인해 우려되는, 몇 가지 “원치 않는 효과”들을 방지하기 위해, 단열 및 방음에 중점을 둘 예정이라고. 

all images ⓒ Provast 
courtesy of MVRDV

‘마켓 홀’은 로테르담 전후 센터(Rotterdam Post War Centre)가 진행 중인 도시 재생 계획의 일환으로, 2014년 완공 예정이다. 건물은 전체10만 평방미터 규모이며, 건축에는 총 175만 유로가 투입된다. 

www.markthalrotterdam.nl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8-07-04 | 살집 있는 소파

매년 개최되는 D&AD 어워즈에는 학생부문이 있습니다. 지금으로부터 14년 전인 2008년의 D&AD 학생부문 주제는 가구였는데, 그도 그럴 것이 후원사가 비트라였거든요. 후원사 측이 요청한 공모의 개요는 다음과 같았습니다. 새 ‘비트라 에디션’ 가구에서 영감을 얻은, 그러면서도 상업적 제약에서 벗어나 가구 디자인의 경계를 밀어붙인 그런 소파를 디자인할 것. ‘앳원’은 바로 그해의 1등상 수상작입니다. 마치 제니 사빌의 누드화 속 주인공이 소파와 하나가 되어버린 듯한 모습의 의자였죠. 

2010-02-17 | 알베르트 엑세르지안의 TV 드라마 포스터 

오스트리아의 한 디자이너가 익숙한 TV 드라마들에 새로운 포스터를 선사했습니다. 키워드는 아이콘과 미니멀리즘이라고 할까요. 포스터는 드라마의 제목과 이 작품을 압축하여 드러낼 만한 상징 하나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가령 <맥가이버>의 구부러진 종이 클립처럼요. 

캐나다 워터, 지역 아이덴티티

디자인 에이전시 딕슨 박시(Dixon Baxi)는 영국의 부동산 개발 회사인 브리티시 랜드(British Land)와 파트너십을 맺고...

2011-09-26 | 레드드레스

이 붉은 드레스 한 벌을 짓는 데 원단만 550m가 들었습니다. 그러니 얼마나 거대한 드레스였을까요. 지름 20m에 높이 3m에 달하는 이 의상은 분명 옷이면서 동시에 공연장이기도 했습니다. 드레스 안에 자리한 계단을 올라 공연자가 옷을 입으면, 이제 층층의 치마폭이 관객석이 되니, 총 238명의 관객을 품을 수 있었죠. 디자이너 아무 송과 요한 올린의 컴퍼니가 선보인 초대형 ‘레드드레스’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