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6-29 | 하비에르 마리스칼, 삶을 그리다

Editor’s Comment

“전위적인 디자인을 시도했는데, IOC에 가장 높은 수익을 안긴 올림픽 마스코트가 되었다.”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마스코트 ‘코비’의 이야기입니다. 귀엽겠다고 애쓰지 않는데 친근하게 마음을 끌고, 너무 단순한가 싶으면서도 미묘합니다. 정면과 측면이 공존하는 얼굴처럼요. 2009년 오늘의 소식은 코비의 디자이너 하비에르 마리스칼의 회고전입니다. 영국에서는 처음으로 열린 전시로, 그래픽과 일러스트레이션에서 가구, 인테리어에 이르는 마리스칼의 세계를 조망했습니다. 2013년에는 한국에서도 그의 전시회가 열렸지요. 

하비에르 마리스칼(Javier Mariscal), 2004
photographer Lluis Ros

런던 디자인뮤지엄에서, 스페인의 디자이너 하비에르 마리스칼(Javier Mariscal)의 전시회가 개최된다. ‘마리스칼 – 삶을 그리다(Mariscal – Drawing Life)’는 영국에서는 처음으로 개최되는 하비에르 마리스칼의 회고전이다. 

캐릭터, 그래픽, CI, 가구, 인테리어 디자인 등등, 하비에르 마리스칼은 지난 30여 년 동안 다양한 분야를 종횡무진 해왔다. 그의 대표작으로는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의 공식 마스코트 ‘코비(Cobi)’를 비롯해, 바르셀로나 시 아이덴티티 디자인, 슈즈 브랜드 캠퍼의 CI 디자인 등을 꼽을 수 있으며, 여기에 모로소와 마지스와 같은 브랜드에서 가구디자인을 선보이기도 했다. 이외에도 바, 호텔, 매장 인테리어 디자인도 진행했는데, H&M의 바르셀로나 매장 인테리어 역시 그의 작품이다. (이번 전시의 전시 디자인과 그래픽 디자인까지 직접 맡았을 정도이다.) 

‘코비(Cobi)’ 바르셀로나 올림픽 마스코트, 1988-1992

그리고 이 모든 작업의 근간에는, 드로잉과 일러스트레이션에 대한 깊은 관심이 자리잡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그의 폭넓은 작품 세계 속에 깃든, 드로잉과 일러스트레이션에 대한 애정까지도 자연스럽게 펼쳐보일 것이라고. ‘마리스칼 – 삶을 그리다’ 전시회는 오는 7월 1일부터 11월1일까지, 계속된다. 

www.mariscal.com
www.designmuseum.org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9-04-02 | 헬라 용에리위스 전시회 ‘자연 디자인 선생’

개구리가 테이블이 되고 꽃병만이 아니라 꽃까지도 디자인했던 헬라 용에리위스의 2009년 4월 크레오 갤러리 전시 소식입니다. 올해에는 '직조된 우주'라는 이름의 전시가 베를린 그로피우스 바우에서 개막을 앞두고 있으니, 그의 작업에서 중요한 한 축을 차지하는 직조의 힘과 가능성을 시험합니다. 참고로 2021년의 전시에서도 2009년의 '개구리 테이블'이 한 자리를 차지합니다.

중산층의 잇템 #2 토스터 : 취향의 재구성

319,000원. 집에서 빵을 구워 먹는 가전치고는 비싼 금액이었다. 2015년 국내 출시된 발뮤다 토스터는 ‘죽은...

2009-07-07 | 아이디어 콘센트 & 플러그 디자인

2009년 RCA 졸업전시회에 등장한 플러그와 콘센트. 각각 다른 사람의 작업이 뜻밖의 한 쌍을 이루었으니, 최민규의 ‘접이식 플러그’와 조지 모어낵의 ‘울트라 리드’입니다. 최민규는 영국의 3핀 플러그를 접이식으로 한층 날렵하게 변모시켰고, 이를 십분 활용한 플러그형 멀티탭도 디자인하였습니다. 조지 모어낵은 각기 다른 형태의 플러그에 대응하는 콘센트를 하나하나 연결하여 연장하는 멀티형 콘센트를 선보였고요. 최민규의 ‘접이식 플러그’ 소식은 여기에서 끝나지 않았습니다. (...)

2007-07-23 |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

미국산업디자인협회의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의 전제를 한 문장으로 표현한다면 “굿 디자인 이즈 굿 비즈니스”일 것입니다. IDEA 어워드와 병행하여 2003년부터 운영된 이 시상 행사는 제품 디자인이 거둔 사회경제적 성과나 기여의 실제 사례를 통해 ‘디자인 경영’의 영향력을 전하고자 했습니다. 오늘은 2007년도 카탈리스트 어워드 수상작을 되돌아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