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를 위한 주방: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

베를린과 비엔나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디자인 스튜디오 크마라.로진케(Chmara.Rosinke)가 2022년 6월 6일부터 12일까지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의 알코바(Alcova) 전시에서 ‘요리를 위한 주방(The kitchen for Cooking)’을 선보였다. 스튜디오 크마라.로진케는 수년 동안 주방에 관해 이론적, 실천적으로 연구하며 주방 내에서 일어나는 상호 작용, 요리와 식사의 사회적 측면 뿐만 아니라 인체 공학까지 폭넓은 개념을 탐구해 왔다.

특히 이들의 최근 작업인 ‘엔피케이01(NPK01)’은 에너지 효율과 회수율을 최적화 할 수 있는 방법과 팬데믹 이후 요리가 어떻게 변화했는가에 대해 생각한다. 또한 주방의 높이, 깊이, 작업 흐름 및 공간 측면에서 기존 주방의 규범에서 벗어나고자 했다. 식기를 걸기 위한 철제 프레임, 발효를 위한 보관 공간과 이동식 주방이 함께 구성되어 있다.

차마라.로우징크, 엔피케이01(NPK01), 2022. ⓒ Chmara.Rosinke

전시를 통해 신작 ‘엔피케이01’ 뿐만 아니라, 이전 작업인 오에프아이에스 주방(OFIS Kitchen), 워크럼 키친(Werkrum Kitchen), 네오 모더니스트 주방(Neo Modernist Kitchen)도 함께 관람할 수 있다.

‘알코바’는 스튜디오 베데(Studio Vedèt)스페이스 캐비어(Space Caviar)가 개발한 독립 디자인을 위한 플랫폼이다. 시간이 흐르면서 역사적 중요성이 잊혀져 가는 장소를 활성화하기 위해 밀라노와 그 주변 공간에 순회 전시 네트워크를 운영하면서 전시, 설치, 공연 등을 통해 장소로 재구성한다.

alcova.xyz
chmararosinke.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5-16 | 바버오스거비 연구서 출간

런던 왕립예술대학교에서 만난 동갑의 두 학생은 1996년 함께 디자인 스튜디오를 설립했습니다. 바로 에드워드 바버와 제이 오스거비의 바버오스거비입니다. 이후 바버오스거비는 영국 산업디자인의 주요한 이름 가운데 하나가 되었죠. 2011년에는 그들의 작업을 개관하는 첫 번째 연구서가 출간되었습니다. 리졸리에서 나온 『에드워드 바버와 제이 오스거비의 디자인 작업』이 11년 전 오늘의 소식입니다.

2010-06-04 | 토비아스 웡, 사망

2010년 5월 30일 디자이너 토비아스 웡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고, 갑작스런 비보는 충격과 안타까움을 남겼습니다. 전유를 방법론 삼아 이른바 ‘기생개념적’ 작업을 전개한 그를 두고 <뉴욕타임스>는 “뒤샹이 되고 싶은 디자이너”라 불렀습니다. 2002년 그는 제니 홀저에게 다가가 오른팔을 내밀며 “내가 원하는 것으로부터 나를 지켜줘”라는 그 유명한 문장을 적어달라고 부탁했습니다. 그리고 그대로를 문신으로 새겨 몸에 남겼고요. 결국에는 그가 원한 것에서 그를 지킬 수 없었다는 사실이 안타까웠던, 토비아스 웡의 부고 소식입니다.

2010-05-18 | 테크노크래프트

퓨즈프로젝트의 디자이너 이브 베하가 큐레이터가 되어 18개월 간 동시대 ‘만들기(making)’의 양상을 들여다 보았습니다. 크라우드소싱, 플랫폼, 청사진, 해킹, 미완성, 모듈이라는 여섯 개의 키워드를 통해서 말이죠. 2010년 YBCA에서 열린 전시회 ‘테크노크래프트’ 소식입니다.

2011-08-03 | 앱솔루트 블랭크

앱솔루트 병 모양의 캔버스 위로 20인의 차세대 아티스트가 작업을 펼쳤습니다. 회화에서 영상, 조명 인스톨레이션까지, 각자 “자신의 것”을 선보였죠. 2011년 오늘의 소식은 앱솔루트가 전개했던 ‘앱솔루트 블랭크’ 캠페인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