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를 위한 주방: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

베를린과 비엔나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디자인 스튜디오 크마라.로진케(Chmara.Rosinke)가 2022년 6월 6일부터 12일까지 열린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22’의 알코바(Alcova) 전시에서 ‘요리를 위한 주방(The kitchen for Cooking)’을 선보였다. 스튜디오 크마라.로진케는 수년 동안 주방에 관해 이론적, 실천적으로 연구하며 주방 내에서 일어나는 상호 작용, 요리와 식사의 사회적 측면 뿐만 아니라 인체 공학까지 폭넓은 개념을 탐구해 왔다.

특히 이들의 최근 작업인 ‘엔피케이01(NPK01)’은 에너지 효율과 회수율을 최적화 할 수 있는 방법과 팬데믹 이후 요리가 어떻게 변화했는가에 대해 생각한다. 또한 주방의 높이, 깊이, 작업 흐름 및 공간 측면에서 기존 주방의 규범에서 벗어나고자 했다. 식기를 걸기 위한 철제 프레임, 발효를 위한 보관 공간과 이동식 주방이 함께 구성되어 있다.

차마라.로우징크, 엔피케이01(NPK01), 2022. ⓒ Chmara.Rosinke

전시를 통해 신작 ‘엔피케이01’ 뿐만 아니라, 이전 작업인 오에프아이에스 주방(OFIS Kitchen), 워크럼 키친(Werkrum Kitchen), 네오 모더니스트 주방(Neo Modernist Kitchen)도 함께 관람할 수 있다.

‘알코바’는 스튜디오 베데(Studio Vedèt)스페이스 캐비어(Space Caviar)가 개발한 독립 디자인을 위한 플랫폼이다. 시간이 흐르면서 역사적 중요성이 잊혀져 가는 장소를 활성화하기 위해 밀라노와 그 주변 공간에 순회 전시 네트워크를 운영하면서 전시, 설치, 공연 등을 통해 장소로 재구성한다.

alcova.xyz
chmararosinke.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9-09-03 | 인타입스, 인테리어의 유형학

1997년 코넬 대학의 잰 제닝스 교수는 인테리어 디자인의 유형 분류 연구 프로젝트를 시작합니다. 시대, 양식, 문화권에 걸쳐 반복되어 등장하는 인테리어 디자인의 패턴들을 연구하고 분류하여 그것에 일정한 이름을 부여하는 작업이었지요. 가령 라운지 의자들이 서로 마주한 익숙한 배치(때로 커피 테이블이나 러그가 사이에 놓여 있기도 한)에는 ‘대면(Face to Face)’이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2013년에는 두 명의 학부생이 만들어낸 ‘언룸(Unroom)’이라는 신조어가 인타입스에 추가되기도 했지요.(...)

정부의 지난 행보를 상기하는 달력 ‘Everyday Blues’

영국의 크리에이티브 그룹 케셀크레이머(KesselsKramer)가 달력 프로젝트의 결과물 ‘에브리데이 블루스(Everyday Blues)’를 선보였다. 오리얼 웰스(Oriel Wells)가 기획하고 12명의 시각 분야...

LVMH의 원단 재고 솔루션: 노나 소스

패션 그룹 LVMH(루이 비통 모에 헤네시)에서 고급 원단의 재고를 유통하는 첫 번째 재판매 온라인...

2008-12-09 | 동전 한 닢 USB 드라이브

영락 없이 동전의 모습을 한 USB 플래시 드라이브. 라시의 ‘커런키’입니다. 기술 중심의 제품군에 기반한 브랜드이지만, 라시는 성능과 안정성 외에도 디자인에 각별히 신경을 써왔습니다. 5.5 디자이너스에게 USB 플래시 드라이브의 디자인을 의뢰한 까닭이지요. 5.5 디자이너스는 USB 드라이브에 아주 일상적인 사물의 이미지를 부여했습니다. 동전이라던가 또 열쇠처럼요. 재치 있는 그러면서도 본래 물건의 휴대 습관에 자연스레 편승하는 영리한 디자인이었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