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시 튤립 타워 무산

런던 스카이라인 속 튤립 타워 © Michael Driver

영국 건축사무소 포스터 앤 파트너스(Foster + Partners)에서 디자인한 초고층 건물 ‘튤립 타워(The tulip)’가 끝내 정부의 건축 허가를 받지 못해 기획이 무산되었다. 정부 측에서 말하는 허가 거부의 주된 이유는 “건물의 디자인이 형편없고, 역사적 맥락에 어울리지 않는다”는 것. 이로써 런던 중심부에 튤립 모양의 초고층 빌딩으로 또 다른 도시 이미지를 보여주려던 야망은 좌절된 듯하다. 원래 이 건축물은 2025년 완공을 목표로, 30 세인트 메리 액스(30 St Mary Axe, The Gerkin) 바로 옆, 런던 버리 스트리트에 지어질 예정이었다. 305m 높이의 튤립 타워가 지어졌다면, 더 샤드(310m)에 이어 런던에서 두 번째로 높은 빌딩이 되었을 것이다.

튤립 타워 버드아이뷰 © Michael Driver

튤립 타워는 지난 2018년, 런던시(the City of London Corporation)에서 승인이 되었으나, 2021년 11월 11일 런던 시장이 최종적으로 반대한 것이다. 이에 대해 튤립 타워의 후원자인 제이콥 사프라는 항소했지만 이 역시 기각되었다. 런던 시장 사디크 칸은 “항소하는데 불필요하게 사용된 세금이 아까울 뿐이다”며 결과에 대한 만족감을 강하게 표했다.

210장에 달하는 정부 측의 보고서에는 건축사무소와 후원자의 항소가 기각된 이유가 상세히 적혀 있다. 그 중 대표적인 이유는, 튤립 타워가 세워졌을 때 런던 타워를 포함한 주변 장소가 지닌 문화 유산을 헤칠 수 있다는 점, 주변 빌딩과 어우러지지 않는 점, 건물의 토대와 지하도 공사에 엄청난 양의 철근 콘크리트를 사용해야 하는 지속 불가능성 등이다.

튤립 타워 내부 상상도 © Michael Driver

대변인에 따르면 사디크 시장은 “튤립 타워는 그저 꼭대기에 갤러리가 달린 거대한 콘크리트 승강기나 다름없고, 이 건물로 인해 심각한 주거, 사무 공간 부족에 시달리는 런던 시민들에게 돌아가는 것은 거의 없다”고 오래전부터 주장해왔다. 즉 튤립 타워는 런던의 스카이라인을 해치는 문제 뿐만 아니라 공익성에 있어서도 문제가 있다는 점을 지적한 것이다.

bbc.com

© designflux.co.kr



이서영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7-12 |〈뉴욕타임스〉의 비범한 간판

2007년 <뉴욕타임스>는 근 100년 가까이 머물던 웨스트 43번가 229번지를 떠나 새 건물로 이사합니다. 렌초 피아노가 설계한 52층의 유리 타워로요. 이제부터 이곳이 <뉴욕 타임스>의 본사임을 알릴 대형 간판이 필요했습니다. 건물의 조형미를 훼손하지 않으면서 뉴욕의 까다로운 조닝 규정도 지킬 간판의 디자인 작업은 펜타그램의 몫이었습니다. ‘10,116 포인트 크기’의 로고가 어떻게 신축 타워의 파사드에 안착하였는지, 14년 전 오늘의 뉴스에서 만나봅니다.

팬톤, ‘홍콩 트램 그린’

지난 7월 팬톤과 홍콩 트램웨이즈(HK TRAMWAYS)가 협력하여, 홍콩의 역사와 문화를 담고 있는 트램의 초록색...

2009-11-26 | 2010년도 ‘러시안’ 다이어리

레드스톤 프레스는 줄리언 로선스타인이 운영하는 1인 출판사로, 1980년대부터 오랫동안 자리를 지키며 아트북을 선보여왔습니다. 다만 레드스톤의 출간물이 모두 책인 것만은 아니어서, 심리테스트 게임이라던가 다이어리도 있습니다. 매년 독특한 주제로 선보이는 스프링노트 형태의 다이어리. 2010년의 다이어리 주제는 ‘소비에트 연방 초창기의 아동 서적’이었습니다. 참고로 내년도 다이어리의 이름은 ‘또 다른 세상에서’입니다. 

2010-06-22 | 내셔널 디자인 어워즈 수상자

2010년도 쿠퍼휴잇 스미소니언 디자인 뮤지엄의 연례 시상식, ‘내셔널 디자인 어워즈’의 수상 결과를 되돌아봅니다. 총 10개 부문의 수상자 가운데, ‘평생공로상’과 ‘디자인 마인드’ 부문의 이름은 바로 6개월 전, 그러니까 2009년 12월에 날아든 〈I. D.〉매거진의 폐간 소식을 떠올리게 합니다. 더불어 작년 5월 10일 소개했던 뉴스의 주인공도 명단에서 찾아볼 수 있죠.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