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디자인 축제의 장(Design September)

이번 9월에는 디자인 소식들이 쏟아져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상반기에 열리던 디자인 축제들이 하반기, 특히 9월로 몰리면서 디자인의 달이 되었기 때문이다. 작년 한 해, 많은 전시가 취소되거나 온라인으로 전환되어, 오랜만에 새로운 디자인을 직접 접할 수 있는 전시들에 대한 기대는 한 층 더 높아진 상태다.

올해 4월로 예정되었던 세계 최대 규모의 밀라노 가구박람회(Salone del Mobile. Milano)가 가장 먼저 문을 연다. (9월 5일 – 10일) 그 중 메인 전시 ‘수퍼 살롱(Super Salone)’에서는 지난 18개월 동안 출시된 디자인 기업들의 신제품과 창작품을 대규모 디자인 라이브러리 형식으로 만나 볼 수 있다.

(좌) 밀라노 가구박람회. (우) 수퍼 살롱, 휴식 공간 모습. ⓒ Salone del Mobile

2년 주기로 열리는 인테리어 디자인 박람회인 파리 메종오브제(Maison&objet paris)는 작년 3월과 올해 6월 행사가 모두 취소된 후 오랜만에 관람객을 맞이한다. 2021년 9월 9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이 행사는 파리디자인위크(Paris Design Week)와 함께 진행된다. 또한 메종오브제의 디지털 플랫폼 MOM을 통해서도 개인 디자이너 및 브랜드들의 디자인을 살펴볼 수 있다.


6월로 예정되었던 디자인마이애미/바젤(Design Miami/Basel)도 9월로 변경되었다. 바젤 전시는 2021년 9월 21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되고, 11월에는 상하이, 12월에는 마이에미에서 열릴 예정이다.

디자인마이애미/바젤 로고. ⓒ Design Miami/Basel

더 많은 디자인 페스티벌의 일정과 정보는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 designflux.co.kr

박지민

손으로 느껴지는 감각이 좋아 만들기 시작했고, 만드는 것이 좋아 디자인을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시작했던 디자인은 만드는 것 외에도 다양한 재미를 느끼게 합니다. 만드는 것을 넘어서 현재는 타자치는 제 손의 감각도 즐기고 있습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4-09 | 휴대폰의 시대, 시계의 운명은?

2007년이라면 아이폰이 발표되어 시장에 등장한 해입니다. 4월 9일의 이 뉴스는 아직 휴대폰이 그렇게까지 ‘스마트’하지 못했던 때에도, 이미 제 기능을 휴대폰에게 내주었던 시계의 운명에 관한 기사입니다. 자기표현의 수단 혹은 휴대용 전자기기화. 두 가지가 양립 불가능한 관계의 선택지는 아닙니다만, 어쨌든 후자의 흐름이 현실이 되어 스마트시계라는 카테고리가 태어났습니다. 문제는 그것이 시계 시장 외부에서, 그것도 다름 아닌 휴대폰 시장으로부터 왔다는 것입니다. 전통적인 시계는 지금 다시 한 번 시계의 모습을 한 기기와 경쟁하는 중입니다.

외계인 대사관

네덜란드와 대만에서 활동하는 디자이너 찬 훙 루(Hung Lu Chan)의 인터랙티브 설치 작품 ‘외계인 대사관(The...

2006-10-25 | 타일러 브륄레, 〈모노클〉 창간

기자였던 그는 <월페이퍼> 매거진을 창간하며 발행인으로 변신했습니다. 그리고 11년 뒤 새로운 잡지와 함께 업계에 귀환했지요. 바로 <모노클>입니다. 타일러 브륄레 는 비즈니스와 라이프스타일 모두를 아우르는 국제적인 감각의 인쇄 잡지를 선보였고, 그 이후의 이야기는 아시는 것과 같습니다.

2010-07-08 | 2010 서펀타인 갤러리 파빌리온

2010년은 런던의 서펀타인 갤러리에 의미 있는 해였습니다. 개관 40주년에 매년 여름 선보인 파빌리온 프로젝트 10주년을 맞이한 해였지요. 여러 모로 기념할 만 했던 그 해, 서펀타인 갤러리가 선택한 파빌리온 건축의 주인공은 장 누벨이었습니다. 켄싱턴 가든의 녹음과 대비되는 강렬한 적색의 캔틸레버 구조물이 기하학적 형상을 이루며 존재감을 강변합니다. (...)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