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10-21 | 던지세요

Editor’s Comment

어제에 이어 또 카메라 이야기입니다. 이번에는 ‘던지는’ 카메라죠. 베를린 공과대학에 재학 중이던 요나스 페일은 36개의 카메라 모듈을 내장한 공 모양의 카메라를 만들었습니다. 생김새가 지시하는 대로 카메라를 공중으로 던지면, 36개의 모듈이 동시에 사진을 촬영해 완벽한 파노라마 사진을 완성하죠. 

베를린 공과대학(TU Berlin)의 요나스 페일(Jonas Pheil)과 그 동료들이 재미 있는 파노라마 카메라를 만들었다. 이름하여 ‘던지기 파노라마 공 카메라(Throwable Panoramic Ball Camera)’이다. 공처럼 생긴 카메라를 공중으로 던지면, 카메라 몸체를 두르고 있는, 36개의 휴대폰용 카메라 모듈이 동시에 사진을 찍어, 완벽한 파노라마 뷰를 완성한다. 촬영 시점은 카메라가 최고점에 다다르는, 즉 카메라가 거의 움직이지 않는 바로 그 순간이다. 이 때 내장된 가속계가 노출계를 작동시키고, 카메라들은 일제히 사진을 찍는다. 이제 떨어진 공 카메라를 주워, USB로 PC와 연결하여 촬영된 사진을 꺼내면 된다.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손쉽게 촬영된 사진들을 한 장의 파노라마 사진으로 만들 수 있다. 

‘던지기 파노라마 공 카메라’로 촬영한 파노라마 이미지

공처럼 생겼고 실제 공처럼 다룰 수 있는 파노라마 카메라. 카메라의 몸체는 3D 프린터로 출력된 것으로, 충격 흡수를 위해 외부를 폼으로 감쌌다. ‘던지기 파노라마 공 카메라’는  광각의 구체 파노라마 이미지를 만드는, 더 없이 간편한 방법을 제안한다. 현재 요나스 페일과 동료들은 이 공 카메라의 생산 파트너를 물색 중이라고. 

www.jonaspfeil.de/ballcamera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6-15 | 증강현실과 책이 만나면

보통의 책 위에 가상의 레이어가 하나 더해졌습니다. 카미유 셰레는 졸업작품 ‘산의 세계’에서 증강현실 기술을 통해 책 위에 움직이는 이미지의 세계를 덧입혔습니다. 이 가상의 층은 책 속의 이야기와도 또 책의 편집 디자인과도 절묘하게 공명하며 흥미로운 독서 경험을 만들어냈죠. 셰레의 이 작업은 디자인하위스의 ‘탤런트’ 전시에서 최우수 졸업작품으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뉴욕 경찰의 감시 기계

세계 최대 인권 단체 국제앰네스티(Amnesty International)의 프로젝트 ‘뉴욕 경찰의 감시 기계(Inside the NYPD’s Surveillance...

2011-10-26 | 도시가 연주합니다

도시의 건물들이 그리는 스카이라인이 음악을 연주한다면. 아코 골덴벨드의 ‘시티 뮤직’은 도시 건축을 색다른 방식으로 경험하게 합니다. 골덴벨드는 에인트호번의 축소 모형을 원통 위에 옮기고 이를 회전시켜 건반을 누르게 하였습니다. 과연 에인트호번은 어떠한 음악을 만들어냈을까요? 아코 골덴벨드의 2011년도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번 졸업작품 '시티 뮤직'입니다. 

2010-07-14 | 스마트폰 데이터 소비 동향

지금으로부터 10여 년 전, 그러니까 스마트폰이 전체 휴대폰 시장의 1/4 정도를 차지했던 시절,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데이터 소비 동향은 어떠했을까요. 시장조사기관 닐슨이 미국 내 6만여 명을 대상으로 월별 데이터 소비 내용을 수집하여 분석했습니다. 데이터 소비량은 전년 동기와 비교해 세 배 이상 훌쩍 뛰었습니다. 90MB에서 298MB로 말이지요. 세월이 느껴지는 단위이기는 해도, 헤비 유저가 데이터 트래픽의 상당량을 차지하는 현상은 그때나 지금이나 크게 다르지 않군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