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9-08 | 폴 스미스의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포스터

Editor’s Comment

영화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의 영국 개봉을 앞두고, 특별한 포스터가 등장했습니다. 패션 디자이너 폴 스미스의 한정판 영화 포스터들이 그것입니다. 영화의 시공간적 배경이 된 1970년대의 런던을 살아온 사람으로서, 폴 스미스는 연출을 맡은 토마스 알프레드손 감독과 여러 이야기를 나누었다고 합니다. 그런 인연으로 네 장의 특별한 폴 스미스 디자인 포스터가 탄생했습니다.

정보부에 숨은 ‘두더지’를 찾아라. 존 르카레의 소설이 스크린으로 옮겨졌다. 영화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Tinker Tailor Soldier Spy>가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첫 상영되었다. 올해의 기대작 가운데 하나로 꼽혔던 작품으로서, 시사회 직후 나온 반응은 호의 이상이다. 

다음주 영화의 영국 개봉을 앞두고, 특별한 포스터들도 모습을 드러냈다. 패션 디자이너 폴 스미스(Paul Smith)가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의 포스터들을 디자인한 것. 어째서 이 영화의 포스터인가라고 묻는다면, 여기에는 상당한 이유가 있다. 

영화는 1970년대 런던을 무대로 진행된다. 그리고 폴 스미스는 런던의 70년대에 관해 할 말이 있는 사람이다. 실제로 그는 이 영화의 숨은 조력자 가운데 한 사람이다. 그는 영화 감독 토마스 알프레드손(Tomas Alfredson)과 여러 차례 만나 당대의 런던에 관한 통찰, 더 나아가 영화의 분위기, 색조, 촬영 등에 대한 생각을 이야기하였다고. 

그러니 폴 스미스의 영화 포스터가 그리 난데 없는 작업은 아닌 셈이다. 그의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포스터는 네 가지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각 50장씩만 한정 제작되었다. 이들 포스터는 다음 주 13일부터 폴 스미스 매장에서 판매되며, 수익금은 전액 매기 암치료 센터(Maggie’s Cancer Caring Centre)에 전달된다. 

www.paulsmith.co.uk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4-09 | 휴대폰의 시대, 시계의 운명은?

2007년이라면 아이폰이 발표되어 시장에 등장한 해입니다. 4월 9일의 이 뉴스는 아직 휴대폰이 그렇게까지 ‘스마트’하지 못했던 때에도, 이미 제 기능을 휴대폰에게 내주었던 시계의 운명에 관한 기사입니다. 자기표현의 수단 혹은 휴대용 전자기기화. 두 가지가 양립 불가능한 관계의 선택지는 아닙니다만, 어쨌든 후자의 흐름이 현실이 되어 스마트시계라는 카테고리가 태어났습니다. 문제는 그것이 시계 시장 외부에서, 그것도 다름 아닌 휴대폰 시장으로부터 왔다는 것입니다. 전통적인 시계는 지금 다시 한 번 시계의 모습을 한 기기와 경쟁하는 중입니다.

2010-08-04 | 비행 도시

유서 깊은 도자 기업과 현대미술가가 만나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요. 님펜부르크 처음으로 협업을 청한 '미술가'는 카르슈텐 횔러입니다. '비행 도시'는 20세기 초 러시아의 구성주의 건축가이자 미술가인 게오르기 크루티코프가 구상한 동명의 도시 구상 그리고 1894년 찰스 베넘이 발명한 흥미로운 색상 착시 장난감을 원천으로 삼았습니다. 그리고 통상의 제품 형식과 '설치 작품'의 형식 두 가지로 결과물을 선보였지요. 오늘은 도자 기업과 미술가의 흔치 않은 만남을 다시 살펴봅니다.

2009-08-25 | 그 미용실 황량하다

철거 중인지 완성된 것인지 아리송한 실내의 상점들이 부쩍 늘어나던 시기가 있었습니다. 매끈함의 정반대에 선 반폐허의 미감이 사람들의 발길을 이끌었지만, 미감을 논하기 이전에 위생을 걱정해야 할 곳들도 적지 않았지요. 2009년의 어느 ‘황량한’ 미용실 인테리어 소식을 보며, 오늘 여기의 어떤 상점들을 생각해 봅니다.

사물이 말을 한다면 #3 사랑의 시간을 잃고 수난의 시간으로

나는 달린다 나는 매일 달린다. 큰 키에 무성한 이파리로 시원한 그늘을 만들어주는 나무들의 호위아래서, 둥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