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Porn

2011-07-14 | 도시 별보기

Editor’s Comment

도시의 밤은 너무 밝고, 그 밝음을 이겨낼 별은 많지 않습니다. 프랑스의 디자이너 오스카 레르미트는 그래서 도시의 밤에 인공의 별자리를 선사하기로 했지요. 직경 1mm도 되지 않는 가는 실과 태양광 LED 전구로 디자인한 전에 없던 별자리. 그렇게 레르미트는 ‘도시 별보기’로 런던의 밤에 새로운 별을 수놓았습니다. 

밤하늘의 별을 보기에, 우리의 밤은 이미 너무 밝다. 도시의 빛을 이겨낼 만큼 밝은 별은 그리 많지 않다. 프랑스 출신의 디자이너 오스카 레르미트(Oscar Lhermitte)는 도시의 밤에 잃어버린 별들을 불러 들이기로 했다. ‘도시 별보기(Urban Stargazing)’는 밤하늘에 별자리를 다시 그리고 또 새로운 별자리들을 만들어낸다. 지름이 채 1mm도 되지 않는 가느다란 실과 태양광 LED 전구로 말이다. ‘도시 별보기’의 팀원들은 런던 곳곳에 12개의 별자리들을 설치하였다. 인공 별들은 낮 동안 충전해둔 전기로 밤이 오면 알아서 빛을 발하며 실제의 별들을 대신한다. 이들 별자리를 직접 보고 싶다면  구글 맵스의 안내를 따르면 된다. 해당 별자리의 위도/경도를 입력하면,  지도가 한밤의 산책길을 일러줄 것이다. 런던의 밤을 수놓은 새로운 별들. 오스카 레르미트의 ‘도시 별보기’는 RCA 디자인 프로덕트 학과 졸업작품으로, 2011 ‘쇼 RCA’에서 전시되었다. 

www.oscarlhermitte.com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6-09-14 | 지난 40년 미국 최고의 잡지 표지 40선

2005년 10월 17일, 미국잡지편집인협회는 ‘1965년부터 2005년까지, 지난 40년 역대 최고의 잡지 표지 40선’을 꼽았습니다. 당대와 긴밀하게 호흡하는 잡지 매체의 표지에 담긴 역사 그리고 어떤 표지들이 거둔 탁월한 성취를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획이었지요. 디자인플럭스에서는 이 40개의 표지 목록을 몇 가지 키워드를 통해 되돌아보았습니다. 

2009-09-15 | 얼마나 먼 길을

멀리 노르웨이에서 잡힌 고등어가 비행기를 타고 금세 이곳까지 날아옵니다. 원산지와 판매지의 거리는 이제 신선 식품의 경우에도 그다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더 이상 그 놀라운 거리와 속도의 편의를 마음 편히 누릴 수만은 없습니다. 기후 변화라는 단어가 기후 위기가 된 지금에는 더더욱요. 식품 포장에 원산지와 이동 거리를 표기한다면. 2009년 디자이너 제임스 레이놀즈가 제안했던 ‘파 푸드’를 되돌아봅니다. 

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

2021년 9월 10일, 필립 스탁은 베니스의 새로운 상징이 될 ‘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을 선보였다....

소니의 전기 자동차 VISION-S 02: CES 2022

2022년 1월 5일에 개막한 CES에서 소니가 SUV형 전기 자동차 VISION-S 02의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2년...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