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6-02 | 스뇌헤타: SFMOMA 증축 설계안

Editor’s Comment

지난 세기의 끝자락을 지나 이번 세기에 들어서도, 세계 곳곳에서 미술관의 신축 혹은 증축 소식이 연이어 전해졌습니다. 미술, 문화, 도시, 경제의 요구가 미술관을 교차하는 가운데, 특히 이 시기 후자의 관점에서 특정 미술관의 이름이 성공 신화로서 자주 불리우기도 했지요. 오늘의 뉴스는 2011년 발표된 SFMOMA의 증축 설계안입니다. 기존 마리오 보타가 설계한 적색 벽돌 건물 너머로 증축될 건물의 설계는 노르웨이의 스뇌헤타가 맡았고, 예정대로 2016년 5월 확장 공사를 마치고 재개관하였습니다.

SFMOMA 증축 설계안 – 공중에서 바라본 북동쪽 파사드의 모습
image courtesy Snøhetta

샌프란시스코 현대미술관(SFMOMA)이 증축 예비 설계안을 발표했다. 기존 기술관 건물 뒤편으로 들어설 신관의 모습을 보여준다. SFMOMA의 증축 준비는 2009년부터 시작되었다. 갭(GAP)의 설립자 도널드 피셔(Donald Fisher)가 세상을 떠난 후, 그가 소장해왔던 현대미술품들은 SFMOMA에 안착했다. 이를 계기로 SFMOMA는 전시 공간 및 교육 공간 확장에 나섰다.

스뇌헤타의 증축 설계안 스케치
image courtesy Snøhetta

설계 공모를 통해 노르웨이의 건축사무소 스뇌헤타(Snøhetta)가 SFMOMA 신관 설계자로 선정되었다. 이번에 공개된 예비 설계안은 신관의 배치와 규모, 그리고 미술관 주변으로 새롭게 생겨날 이동 경로들의 윤곽을 보여준다. 현재 미술관 건물의 뒤쪽으로 7층 높이, 약 22,900 제곱미터 규모의 신관이 들어선다. 가로로 길게 자리잡게 될 새 건물은 미술관 주변 세 개의 거리와 맞닿아, 미술관으로의 유입 경로를 확대한다. 

하워드 스트리트와 면한 파사드에는 대규모의 갤러리가 지상 레벨로 자리잡게 된다. 3면이 유리로 되어 있어 거리에서도 미술관 내부를 볼 수 있다는 것이 특징. 미술관 주변으로 다수의 야외 테라스도 만들어진다. 그 중 하나가 본관 옥상의 테라스로, 공중 다리로 신관 중앙부의 열린 블록과 연결되어, 본관과 신관 사이를 오가는 주요한 통로가 된다. 

하워드 스트리트에서 바라본 신관의 모습
image courtesy Snøhetta
예르바 부에나 가든에서 바라본 SFMOMA의 모습. 뒤쪽 신관이 약 15m 가량 더 높이 솟아 올라, 미술관 스카이라인의 새로운 틀을 이룬다. 
image courtesy Snøhetta

SFMOMA 증축의 예산은 4억 8천만 달러. 현재까지 2억 5천만 달러의 기금이 확보되었다. 기금마련 및 정부 승인 등이 원활히 이뤄진다면, 2016년 SFMOMA의 신관 개관이 가능할 것이라고. 한편 올해 말에는 신관의 내부 공간 계획과, 두 개 건물의 구체적인 통합안이 발표될 예정이다. 

www.sfmoma.org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일식을 들려주는 프로젝트: 라이트사운드

'라이트사운드(Lightsound)’는 2017년에 전맹인과 저시력인이 일식을 관측할 수 있도록 디자인된 사운드기기이다. 이 기기는 ‘음향화(Sonification)’라는 비음성...

2010-06-18 | 디자인 프로브 ‘메타모포시스’

2020년 팬데믹의 한 해를 지나며, 집은 그야말로 피난처이자 안식처가 되었습니다. 감염의 위험을 안은 외부로부터 나를 보호하기 위해, 때로 자신을 집에 가두어야만 했습니다. 아직 진행형인 팬데믹의 와중에, 지금으로부터 11년 전 상상된 근미래의 집을 되돌아봅니다. 디자인 프로브의 ‘메타모포시스’는 집을 일종의 필터로 규정하며, 외부의 나쁜 요소를 걸러내면서도 자연을 안으로 들이는 주거공간의 변형태를 연구했습니다. 인간과 자연의 분리를 극복한다는 다소 추상적인 주제가 조금은 더 가깝게 다가오는 요즘입니다.

2010-10-15 | 리얼리티 랩

이세이 미야케가 무언가를 만든다는 것, 생산하는 일의 미래를 고민합니다. 2010년 도쿄 21_21 디자인 사이트에서 열린 전시회 ‘리얼리티 랩’은 리얼리티를 창조하는 디자인 활동의 의미를 다시금 제기하는 자리였습니다. “디자이너의 임무는 사용자를 위해 생각을 현실로 변환하는 방법을 모색하는 것이다. 달리 말하면 일종의 ‘현실 실험(Reality Lab)’인 것이다.”

2007-01-10 | 네덜란드의 상징을 담은 우표 컬렉션

지난주 미국 산업디자인 역사를 담은 우표를 소개했다면 오늘은 네덜란드의 상징들을 담은 우표입니다. TNT 포스트의 의뢰로 우표 디자인에 나선 스타트는 튤립이나 스케이트 같은 전통적인 상징 외에도, 부가부의 유아차라던가 테요 레미의 ‘우유병 램프’ 같은 현대의 상징을 모아, “네덜란드의 DNA”를 담은 12장의 우표 컬렉션을 선보였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