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2-29 | 디자인 공부, 어디에서 할까?

Editor’s Comment

2010년 겨울, 디자인 잡지 〈포름〉이 디자인 교육을 주제로 특별호를 발간했습니다. 디자인 교육계를 둘러싼 내외부의 변화를 조망하며, 유럽의 디자인 학교들을 중심으로 전통적인 학과 그리고 학제 구분에서 벗어난 교육 과정들을 상세히 소개합니다. 

독일의 디자인 매거진 <포름 Form>이 디자인 교육에 관한 특별호를 내놓았다. ‘디자인 공부, 어디에서 할까?(Where to Study Design)’은 최근 디자인 교육의 변화상을 개관하며, 주요 대학과 교육기관들의 커리큘럼 및 교육 과정을 소개한다. 

디자인 교육에 있어 가장 두드러진 변화는 간학제성이다. 최근 10년 사이 대부분의 디자인 학교들이 간학제적 과정을 적극적으로 도입하였다. 가령 아헨 응용과학대학은 내년부터 ‘커뮤니케이션과 제품 디자인’ 과정을 개설하여 2D와 3D의 융합을 시도한다.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벤의 경우 ‘인간과 활동’, ‘인간과 웰빙’과 같은 과정 명칭이 말해주듯, 기존의 학과 분류와는 사뭇 다른 방식으로 “다재다능한 디자이너” 교육을 모색하고 있다. 이러한 과정에서 학사, 석사를 구분 짓던 기존의 교육 방식도 변화와 마주하기도 한다. 가령 쾰른 국제 디자인 학교의 ‘통합 디자인’이 그러하다. 

<포름> 특별호는 디자인 교육계 내외부의 변화를 개관하고, 더불어 유럽의 주요 디자인 학교들이 제공하는 간학제적 교육 과정들을 상세히 소개한다. ECAL, 아헨 응용과학대학, 취리히 미술대학 등 독일을 중심으로 및 스위스, 체코 등의 디자인 학교들의 정보를 제공한다. 더불어 이례적으로 학교가 아닌 공모전에 관한 소개 하나가 눈길을 끈다. 이케아 재단(IKEA Foundation)은 올해 ‘사이(In-Between)’이라는 주제로 공모전을 개최, 8인의 입상자들에게 상금 대신 워크숍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였다. ‘디자인 공부, 어디에서 할까’라는 주제에 소개될 만한 워크숍의 내용도 확인해 보시길.

<Form> special issue: Where to Study Design (.pdf)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10-06 | 홈메이드가 최고

이케아의 주방용품으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를 보여주는 요리책. <홈메이드가 최고>는 스웨덴 전통 베이커리 30가지의 조리법을 담은 책입니다. 캠페인을 맡은 광고회사 포르스만 & 보덴포르스는 시각적으로 색다른 요리책을 선보였습니다. ‘하이패션이나 일본의 미니멀리즘’에 가까운 그런 사진들이 가득한 책을요. 

2011-10-26 | 도시가 연주합니다

도시의 건물들이 그리는 스카이라인이 음악을 연주한다면. 아코 골덴벨드의 ‘시티 뮤직’은 도시 건축을 색다른 방식으로 경험하게 합니다. 골덴벨드는 에인트호번의 축소 모형을 원통 위에 옮기고 이를 회전시켜 건반을 누르게 하였습니다. 과연 에인트호번은 어떠한 음악을 만들어냈을까요? 아코 골덴벨드의 2011년도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번 졸업작품 '시티 뮤직'입니다. 

2011-03-18 | 페루, 국가 브랜드 공개

2011년 3월 12일, 페루의 국가 브랜드가 뉴욕 월스트리트에서 첫선을 보였습니다. 브랜드는 peru라는 국가명에 페루에서 발원한 모든 문화에서 발견되는 나선의 모티프를 결합한 로고 그리고 그와 궤를 같이 하는 디자인의 공식 서체로 구성되었습니다. 

2010-03-11 | 책이 된 우표

2008년 말 네덜란드의 우체국 로얄 TNT는 디자이너 리카르트 휘턴에게 우표 디자인을 의뢰합니다. 이듬해에는 그것이 ‘북위크 기념 우표’면 좋겠다고 덧붙였죠. 그리하여 책을 닮은 우표가 태어났습니다. 북위크(Boekenweek)라는 단어를 책으로 만들어 그 사진을 표지로 삼아, 8페이지 분량의 책 모양 우표를 만든 것이죠. 실제로 500 단어 분량의 짧은 이야기가 담겼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