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0-01 | 미래의 책을 향한 세 가지 상상

Editor’s Comment

IDEO가 상상한 디지털 시대의 책은 어떠한 모습일까요. 웹과 결합하거나 혹은 소셜 네트워크와 결합하거나 아니면 게임과 뒤섞이거나. 듀웨인 브레이와 로버트 렌이 구상한 세 가지 미래의 책 콘셉트를 만나봅니다.  

미래의 책을 생각하다. IDEO가 미래의 책에 관한 세 가지 제안을 공개했다. 디지털 시대의 책 읽기란 과연 어떠한 경험이 될까. IDEO의 듀웨인 브레이(Duane Bray)와 로버트 렌(Robert Lenne)은 미래의 책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 비디오는 총 세 가지의 콘셉트를 보여준다.

‘넬슨(Nelson)’은 마치 책과 웹의 결합처럼 보인다. 하나의 책에 대한 다른 이들의 생각, 논쟁 지점, 책 리뷰 및 뉴스 등, 이 책을 둘러싼 여러 가지 정보들이 책과 함께 제시된다. 강력한 컨텍스트 층들이 추가되어, 책의 내용을 심도 깊게 이해하는 과정을 돕는다.

‘코플랜드(Coupland)’는 책과 소셜 네트워크의 결합에 가깝다. 독자가 종사하는 혹은 관심을 가진 영역에서, 지금 ‘필독’해야 할 책들이 무엇인지를 보여준다. 지금 나의 동료들이 무슨 책을 읽고 있는지, 또 그들이 추천하는 책은 무엇인지를 확인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앨리스(Alice)’는 책과 게임의 하이브리드 또는 인터랙티브 독서라 부를 만 하다. 쓰인 이야기를 읽는 데 그치지 않고, 이야기와 독자가 상호작용하고 영향을 미치며, 비선형적인 새로운 이야기가 탄생한다. 독자들은 책에 ‘개입’하여 새로운 챕터나 숨은 이야기들을 만들고, 책 속의 캐릭터와 소통한다.

독서의 미래에 관한 세 가지 상상. IDEO의 ‘미래의 책’ 비디오를 감상해 보시길.

www.ideo.com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1-26 | 길 위의 디자인

골목길에 시원한 그늘을 드리우는 차양막. 영국 건축협회 건축학교의 학생들이 만든 ‘공공공간 그늘막’입니다. 신축성 좋은 라이크라 소재로 주변 환경에 덜 구애받으며 더 유연한 설치가 가능합니다. 그렇게 태어난 유연한 형태와 밝은 색상이 골목에 그늘만큼이나 기분 좋은 활기를 더하죠. 이 차양막은 그해 열린 쿠퍼휴잇의 ‘90%를 위한 디자인’ 전시에서도 선보였습니다.

2009-05-07 | 버크민스터 풀러 공모전 수상작

MIT 학생들이 제안한 도시형 모빌리티 디자인이 2009년 버크민스터 풀러 챌린지에서 최고상을 받았습니다. 스쿠터, 미니카 등 개인용 교통 수단을 중심으로 대여 시스템과 충전 설비에 이르는 너른 시야가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10년을 훌쩍 앞서 ‘공유 모빌리티’의 오늘을 앞서 엿본 ‘SPM/MoD’입니다.

누구나 만들 수 있는 자전거 #Openbike

스페인 건축 스튜디오 아르키마냐(arquimaña)의 ‘오픈 바이크(#Openbike)프로젝트’에서는 도면을 다운로드하여 나무 자전거를 제작할 수 있는 오픈...

2006-09-28 | 영국 그래픽의 신화, 앨런 플레처 타계

전후 영국 그래픽 디자인 세대를 대표하는 한 사람이었던 앨런 플레처가 2006년 9월 21일 타계했습니다. “디자인이란 하는 것이 아니라 살아가는 방식”이라고 말했던 그는, 시인 칼 샌드버그가 했던 말이자 1995년 그가 포스터에 담았던 말을 입은 채 세상을 떠났다고 합니다. “내가 어디로 가는지는 모르지만, 내 길을 가고 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