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10-05-24 | 런던의 새 버스

Editor’s Comment

런던의 상징이었던 이층버스가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2005년 12월 9일 루트마스터가 마지막으로 정규 노선 주행을 마친 지 약 5년 만에, ‘런던의 새로운 버스’의 모습이 공개되었습니다. 헤더윅 스튜디오가 디자인한 이 새로운 루트마스터는 2012년부터 런던의 거리를 달렸는데요. 하지만 생각보다 이른 2017년 런던시가 가격 문제를 이유로 뉴 루트마스터의 구입을 중단하였고, 그 자리는 헤더윅 스튜디오의 디자인에 바탕을 둔 또 다른 ‘새’ 루트마스터가 이어 받았습니다. 

런던의 명물이었던 이층버스가 21세기를 맞아 환골탈태에 나선다. 런던 시는 2008년 ‘런던을 위한 새로운 버스’ 공모전을 개최하는 등 새 버스 도입을 위한 준비를 진행해왔고, 2010년 1월 라이트버스(Wrightbus) 사와 새 버스의 디자인 및 생산 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인 개발 단계에 돌입했다. 그리고 지난 17일, 새 버스의 최종 디자인 모습을 드러냈다. 

런던교통국(Transport for London)과 라이트버스(Wrightbus)사는 헤더윅 스튜디오(Heatherwick Studio)를 디자인 파트너로 영입, 새로운 디자인의 버스 모델을 선보였다. 새 버스는 친환경과 미래적 디자인이라는 두 가지 목표에 초점을 맞추었다. 공개된 최종 모델은 첨단의 친환경 기술을 채택한 하이브리드 버스로서, 일반 디젤 이층버스보다 연료 효율성이 40%나 높고, 기존의 다른 하이브리드 버스와 비교해도 연료 효율이 15% 높다. 

헤더윅 스튜디오는 루트마스터의 전통에 기반하여, 버스에 미래적인 외관을 선사했다. 유리창 부분이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바, 전면부의 비대칭 디자인과, 사선을 이루는 측면 및 후면의 유리창 디자인이 버스 전반에 새로운 인상을 부여한다. 새 버스에는 두 개의 층계와 두 개의 출입구가 배치되어 있다. 여기에 루트마스터의 개방형 플랫폼을 더해 승하차 편의를 강화하였으며, 동시에 전통과의 공존을 도모했다. 

“21세기 런던의 상징.” 런던 시는 새 버스가 새로운 세기, 런던의 또 다른 명물로 자리잡길 기대하고 있다. 런던의 새로운 버스는 내년 첫 프로토타입 생산을 앞두고 있으며, 런던 올림픽이 개최되는 2012년부터 운행을 시작한다. 

www.tfl.gov.uk
www.london.gov.uk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9-04-08 | 2009 웹 트렌드 맵

범용 마크다운 텍스트 편집기 ‘iA 라이터’로 유명한 iA가 2010년 첫 앱을 내놓기 전, iA의 다른 작업이 디자인플럭스에 소개된 적이 있었습니다. 바로 ‘웹 트렌드 맵’인데요. 2009년의 웹 트렌드를 도쿄 지하철 노선도의 형태로 구현한 작업입니다.(...)

2010-08-19 | 테크노크래프트 전시 개막

2010년 전시 ‘테크노크래프트’는 만들기라는 오래된 행위의 새로운 양상들과 그것이 불러온 새로운 가능성에 주목했습니다. 작년 5월 18일자 기사에서 그 내용을 소개했었죠. 오늘자 뉴스는 개막 이후 전시 현장의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텍스트 인식 이미지 생성 AI ‘DALL-E 2’

인공지능 연구소 오픈AI(OpenAI)에서 텍스트를 인식하여 사실적인 이미지와 그림을 ‘창작’할 수 있는 AI 시스템, ‘달-이...

2009-05-07 | 버크민스터 풀러 공모전 수상작

MIT 학생들이 제안한 도시형 모빌리티 디자인이 2009년 버크민스터 풀러 챌린지에서 최고상을 받았습니다. 스쿠터, 미니카 등 개인용 교통 수단을 중심으로 대여 시스템과 충전 설비에 이르는 너른 시야가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10년을 훌쩍 앞서 ‘공유 모빌리티’의 오늘을 앞서 엿본 ‘SPM/MoD’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