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05-03 | 30일의 물빛

Editor’s Comment

30일 동안 매일의 베니스 물빛을 카메라에 담고, 이를 패턴으로 만들어 다시 실크 스카프 위에 옮겼습니다. 매일 조금씩 다른 물의 빛깔과 수면에 비친 풍경의 일렁임을 고스란히 담아낸, ‘30일의 물빛’ 스카프입니다.

네덜란드의 디자이너 메럴 카르호프[i](Merel Karhof)는 클라우디오 부치올 재단의 초청으로 석 달 동안 베니스에서 체류했다. 그 시간 동안, 그녀는 ‘베니스였기에’ 가능한 세 개의 디자인을 완성했는데, 그 중 하나가 바로 ‘30일의 물빛(Thirty Days of Acquamarine)’이다.

스튜디오로 향하는 길, 카르호프는 매일 같은 시간, 같은 카메라 설정으로 베니스의 물을 촬영했다. 30일 동안 촬영한 사진들은 옥색의 스펙트럼 속에서 조금씩 색상을 달리 한다. ‘30일의 물빛’은 이 색상들을 패턴으로 삼아 탄생한 스카프 시리즈다. 물의 도시 베니스, 또 매일이 다른 베니스의 물빛이 스카프를 장식한다. 각각의 스카프마다 라벨에 ‘며칠 간의 물빛이 담겨 있는지’가 적혀 있다고.

메렐 카르호프의 베니스 탐구 디자인은, 지난 밀라노 국제가구박람회 기간 동안 클라우디오 부치올 재단이 개최한 ‘베니스 2132’ 전에서 공개되었다.

www.merelkarhof.nl


[i] 표기 정정: 메렐 카르호프 -> 메럴 카르호프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10-05 | 자하 하디드 아키텍츠, MAXXI로 RIBA 스털링상 수상

자하 하디드 아키텍츠가 설계한 로마의 국립21세기미술관(MAXXI)이 2010년 영국왕립건축가협가가 수여하는 스털링상을 수상했습니다. 이때만 해도 스털링상은 RIBA 소속 회원이 설계했다면, 건축물의 소재 지역은 영국은 물론 유럽 연합까지 포괄하였는데요. 2015년부터는 정확히 영국 지역 내 건축물에 한정되었죠. 참고로 자하 하디드 아키텍츠는 이듬해 런던의 에블린 그레이스 아카데미 설계로 2년 연속 스털링상 수상자 명단에 올랐습니다. 

2006-09-06 | ‘평화와 화해의 전당’ 개관

2006년 9월 1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 ‘평화와 화해의 전당’이 문을 열었습니다. 이 건물은 거대한 피라미드의 형태를 한 이 건물은 종교와 종파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상호 이해를 도모하는 국제 센터로서 계획되었습니다. 그리고 설계는 영국의 포스터+파트너스가 맡았죠. 

2009-12-17 | 〈I. D.〉매거진 폐간

디자인플럭스 1.0이 운영했던 메뉴 중에는 ‘매거진’이 있었습니다. 여기에서 첫 번째로 리뷰한 매거진이 바로 〈I. D.〉 2006년 3/4월호였지요. 그 뒤로 채 4년이 지나지 않아, 전통의 제품 디자인 전문지 〈I. D.〉의 폐간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F+W 미디어는 실물 잡지 발행 중단을 발표하며, ‘애뉴얼 디자인 리뷰’를 중심으로 〈I. D.〉를 온라인으로 전환하겠다는 계획을 밝혔고, 실제로 2011년 6월 비핸스와 제휴하며 온라인 디자인 쇼케이스 형식의 사이트로 재출범했지만, 약 5년 만에 문을 닫으며 다시금 작별을 고했습니다.

우주 디자인 동아리: RISD

1969년 아폴로 11호가 달 착륙에 성공한 이후 멀어져 가던 일반인들의 우주에 대한 관심이 다시...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