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4-01 | 포켓 캠코더 ‘SAL’

Editor’s Comment

이전의 것들이 자신의 운명을 모른 채 새로운 것과 경합을 한다고 믿었던 시기. 온갖 휴대용 기기가 스마트폰이라는 하나의 기기에 흡수되기 이전의 이야기입니다. 클라스카 호텔의 디자이너로 널리 알려진 디자이너 슈와 테이의 포켓 캠코더 디자인 소식입니다.

5월 출시 예정 포켓 캠코더 ‘SAL’, 아마다나(Amadana)

슈와 테이가 설립한 디자인 브랜드 아마다나(Amadana)가 오는 5월 포켓 캠코더 ‘SAL’을 출시한다. 직사각형의 바디, 2인치 스크린과 그 아래로 작동 관련 버튼들이 깔끔하게 배열되어 있다. 여차하면 mp3 플레이어로 오인할 법한 외관이라고나 할까. 확실히 캠코더라기 보다는 휴대용 미디어 플레이어에 가까운 모습이다. 

하지만 ‘SAL’은 엄연히 캠코더이다. 크기 54x97x12mm, 무게 85g. 손안에 가뿐히 들어 오는 포켓사이즈 제품으로, 3MP CMOS 센서를 내장하고 있으며 초당 30프레임으로 680×480 해상도의 영상을 최대 연속 2시간 가량 촬영할 수 있다. 내장된 USB 포트를 이용해 여러 대의 ‘SAL’을 서로 연결해, 영상이나 사진 등을 직접 공유할 수 있다는 점 역시 ‘SAL’의 특징이다. 

아마다나의 캠코더 ‘SAL’은 5월 22일 출시되며, 예약구매는 4월 17일부터 시작된다. 가격은 19,950엔. 한화로 약 28만원 가량이다. 

www.amadana.com/sal

via crunch gear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체르노빌의 사라지는 로고, 살아나는 기억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가 폭발한 지 35년이 지난 지금, 이 사건을 잊지 않기 위해 디자인된...

미완의 건축(세미 아키텍처)

도쿄의 스키마타(Schemata architects) 건축 사무소가 디자인한 무사시노 미술대학 실내디자인과 건물 16 ‘세미 아키텍처(Semi-architecture)’가 완성된...

2011-03-04 | 부어 만들었습니다

콘크리트 액을 부어 탁자의 상판을 만든다면, 아마도 거푸집의 존재가 예상되겠지만, 스튜디오 글리테로의 ‘푸어드 바’의 경우에는 이야기가 다릅니다. 콘크리트 용액을 세 번에 걸쳐 층층이 부어 태어난 테이블의 상판은 그 모양도 질감도 자신이 어떻게 만들어진 것인지를 고스란히 보여줍니다.

2008-09-10 | 보철미학

2008년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번을 졸업하며 프란체스카 란차베키아는 의료용 보철기구를 재해석한 일련의 기구들을 졸업 작품으로 선보입니다. 이름하여 ‘보철미학’은 그의 설명대로 “오로지 기능적 측면만 강조된, 기계적이고 일반적인 외양의 보조기기들”을 표현의 매체로서 바라봅니다. 졸업 후 란차베키아는 학교에서 만난 훈 와이와 란차베키아+와이를 설립하여 지금까지 함께 활동하고 있습니다. (...)

Designflux 2.0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