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08-10-20 | 필름 카메라의 귀환

Editor’s Comment

무엇인가가 주류로 부상할 때, 그것에 의해 밀려난 것을 지향하는 움직임이 생겨나기도 합니다. 디지털 카메라가 대중화된 시기와 클래식 카메라, 로모, 토이 카메라 등이 인기를 누린 시기가 비슷했던 것처럼요. 2008년 일본의 슈퍼헤즈가 내놓은 ‘블랙버드, 플라이’도 그러한 맥락에 있었던 제품이었습니다. 

디지털 카메라는 우리를 필름으로부터 해방시키며 카메라 시장의 주류가 되었다. 하지만 우리를 필름으로부터 해방시켰다는 바로 그 이유 때문에, 필름 카메라에 대한 애정도 눈에 띄게 높아지고 있다. 로모그래피 10계명을 따르는 전 세계 로모그래퍼들은 물론이고, 클래식 카메라를 비롯해 토이 카메라에 대한 관심 역시 높아지고 있다. 일본의 수퍼헤즈(Superheadz) 역시 최근 고풍스러운 또 하나의 필름 카메라의 판매에 돌입했다. 

아마도 비틀즈의 노래에서 이름을 빌어왔음이 분명한, ‘블랙버드, 플라이(Blackbird, Fly)’는 양안식 리플렉스 카메라로 마치 롤라이플렉스의 토이카메라 버전처럼 보인다. 비록 플라스틱 바디이지만 고풍스러운 디자인이, 복고풍의 필름 카메라 트렌드를 정확히 겨냥하고 있다. 사용되는 필름은 35mm. 정사각형 모양의 사진을 찍을 수 있다. 가격 역시 저렴해서 ‘블랙버드, 플라이’의 가격은 100달러 미만 수준이다. 저렴한 가격으로 필름 카메라에 대한 향수를 즐길 수 있으니 소비자들로서는 반가운 일. 10월 9일 판매를 시작한 ‘블랙버드, 플라이’는 벌써 온라인숍에서 매진되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via mooch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11-04 | 야생 순록 관찰소

노르웨이 도브레 국립 공원에 야트막한 단층 건물 하나가 세워졌습니다. 고원을 내려다보며 지역의 야생 순록을 살펴보는 관찰소입니다. 건물은 단순한 직선의 상자 실루엣을 지녔지만, 벽만은 그렇지 않습니다. 물결치듯 일렁이는 나무 벽은 옛 선박 건조 기술과 최신의 기술을 동시에 활용하여 구현한 것이라고요. 스뇌헤타의 작지만 인상적인 건축을 만나봅니다.

디자인스토리 | 2009 | 타미네 자반바크트와의 대화

2009 광주디자인비엔날레의 초청으로 아르테니카(Artecnica)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타미네 자반바크트가 한국을 찾았다. 지난 9월 16일, 디자인플럭스는...

중산층의 잇템 #3 뜨개질 : 취미로서의 노동

말레이시아 여행을 갔을 때였다. 한국 돈으로 5,000원도 하지 않는 금액의 진주 귀걸이를 발견했다. 아무리...

2009-11-19 | 학원을 위한 사인 디자인

학교에 다니길 거부한 청소년들을 위해 출판사 이쿠신샤가 학원을 열었고, 노자이너가 이곳의 사인물 디자인을 맡았습니다. 학교는 아니지만 또 다른 배움과 성장의 장소가 될 이곳을 위해 노자이너가 택한 모티프는 자입니다. 자의 눈금을 응용한 단정하면서도 상징적인 사인물 디자인을 만나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