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8-09 | 앱솔루트 그리치치

Editor’s Comment

지난주에 이어 또 하나의 앱솔루트 관련 소식입니다. 이번에는 앱솔루트가 담겨 나갈 유리잔 이야기인데요. 레스토랑과 바를 위한 이 앱솔루트 글래스웨어의 디자인을 맡은 사람은 콘스탄틴 그리치치였습니다. 한편 이 프로젝트는 디자인 트렌드 블로그 ‘다비드 리포트’의 다비드 카를손이 수퍼바이저로 참여했다는 점에서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디자인 블로그 David Report를 운영하고 있는 다비드 카를손(David Carlson). 그가 직접 디렉팅을 맡아 진행해 온 앱솔루트의 글래스웨어 프로젝트의 결과물을 자신의 사이트에 공개됐다. 

보드카 브랜드 앱솔루트는 1년 전부터, 레스토랑과 바를 위한 유리잔 제품을 개발해 왔다. 다비드 카를손은 동료 마르텐 크누트손(Marten Knutsson)과 함께 이 프로젝트의 수퍼바이저를 맡았는데, 카를손은 “몇 가지 초기 연구를 마치고 우리는 이 프로젝트에 콘스탄틴 그리치치 만한 디자이너는 없다는 사실을 깨달았다”고 설명한다. 그리하여 마침내 앱솔루트 그리치치(Absolut Grcic) 컬렉션이 탄생하게 된 것이다. 

콘스탄틴 그리치치라는 선택에는, “완벽주의자인 동시에 실용주의자”인 그리치치의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브랜드 앱솔루트의 핵심을 이루는 투명성과 단순성 그리고 완벽함과 조화를 이룰 것이라는 기대가 담겨 있었다. 그리고 보는 것처럼, 앱솔루트 그리치치의 유리잔들은 그와 같은 기대를 충분히 실현해냈다. 살짝 위로 들어올려진 유리잔의 바닥에는 ABSOLUT 로고가 강조점처럼 자리잡고 있다. 샷 글래스, 칵테일 글래스, 롱 드링크 글래스 등으로 구성된 앱솔루트 그리치치는 간결하면서도 완벽한 감흥을 전한다. 

“얼른 바에서 이 잔에 담겨 나오는 음료나 술을 마셔보고 싶다”. 프로젝트를 마친 다비드 카를손의 최종 소감이다. 앱솔루트 그리치치 컬렉션의 상세한 사진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David Report] ABSOLUT GrcicABSOLUT glassware by Konstantin Grcic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8-02 | ‘311 스케일’

2011년 3월 11일의 일을 시각 형식으로 전합니다. 일본디자인센터가 연 웹사이트 ‘311 스케일’은 대지진으로 시작해 쓰나미, 원전 사고로 이어지는 재난의 정보를 그래프로 재현하여 보여줍니다. 그래프는 숫자의 중립적인 재현 방식이라 여겨지지만, 그렇다고 해석의 편향에서 자유로운 것은 아닙니다. ‘311 스케일’은 이 점을 인정하되, 정보를 극화하거나 의견을 덧붙이는 일을 피하며 최대한 정확하게 정보를 차분히 전달합니다. 반갑게도 ‘311 스케일’은 아직도 운영 중입니다. 오랜만에 방문해 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사물이 말을 한다면 #3 사랑의 시간을 잃고 수난의 시간으로

나는 달린다 나는 매일 달린다. 큰 키에 무성한 이파리로 시원한 그늘을 만들어주는 나무들의 호위아래서, 둥실...

2006-12-21 | 미국 TV 애니메이션의 대부, 조셉 바베라 타계

영원한 앙숙 〈톰과 제리〉는 오랜 단짝의 손에서 태어났습니다. 윌리엄 해너와 조셉 바베라, 두 사람은 애니메이션이 개봉의 시대에서 방영의 시대로 넘어가던 1950년대, 해너-바베라 프로덕션을 설립하며, 〈고인돌 가족 플린스톤〉, 〈우주 가족 젯슨〉 등 지금도 사랑받는 TV 애니메이션 작품들을 선보였습니다. 2001년 윌리엄 해너가 세상을 떠나고 2006년 조셉 바베라도 타계하였지만, 이 전설적인 듀오의 작품은 수많은 이의 유년 시절과 함께 했고 또 여전히 함께 하고 있습니다. 

2010-11-30 | 스튜디오 욥 모노그래프 출간

스튜디오 욥이 걸어온 디자인 여정이 한 권의 책에 담겼습니다. 장식을 두려워하지 않는 이 혼성 디자이너 듀오에 관한 첫 번째 연구서가 2010년 리졸리 출판사를 통해 출간되었습니다. 이름하여 〈북 오브 욥〉, 즉 〈욥기〉에서 그들은 성서 속 인물의 이름과 스튜디오의 이름이 같다는 점을 십분 활용하여, 두 개의 욥 이야기를 전개합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