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이트 모던, 이동하는 기프트숍

테이트 키오스크, 2022. © Brinkworth

런던 디자인 스튜디오 브링크워스(Brinkworth)가 테이트 모던 미술관 내에서 사용되는 이동식 기프트숍 ‘테이트 키오스크(Tate Kiosk)’를 디자인했다. 브링크워스는 테이트 모던과 협력하여 미술관 내 관람객에게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이동식 기프트숍을 제작했다. 기존의 아트 상품 매장이 전시 관람 후 한 번쯤 들르는 필수 코스의 형태였던 것과 달리, 이동식 기프트숍은 미술관 내 적재적소에 놓을 수가 있어, 예술과 디자인-브랜드 경험을 더욱 다채롭게 구성할 수 있다.

경량 철 프레임, 철제 타공판, 합판을 재료로 사용한 테이트 키오스크 디자인은 ‘모듈식’으로 적합성과 기능성을 최대화 했다. 기본 키오스크는 테이블과 메인 구조인 두 개의 진열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필요에 따라 테이블과 진열장을 단독으로 혹은 세트로 조합하여 사용할 수 있다.

테이트 키오스크, 2022. © Brinkworth

테이블을 해체하면 하단의 프레임을 진열장 하부에 끼워 넣을 수 있고, 상판으로는 진열장의 옆면을 막을 수 있다. 또한 각 진열장에 달린 세 개의 고리에 긴 막대를 꽂아 넣어 짝으로 결합되도록 연결 부위를 디자인함으로써 보관이나 운반에도 한층 편의를 더했다.

테이트 키오스크 진열장 연결 부위 확대 사진, 2022. © Brinkworth
테이트 키오스크 사용 영상, 2022. © Brinkworth

frameweb.com
Brinkworth.com

© designflux.co.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8-10-14 | 킨, 권오상을 만나다

사진-조각이라는 새로운 유형을 만들어낸 미술가 권오상과 영국의 밴드 킨이 만났습니다. 킨의 세 번째 앨범 에는 권오상의 ‘데오드란트 타입’화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수천 장의 사진으로 빚은 인물 조각의 형상으로요. 

2009-05-12 | 테이블 벤치 의자

테이블, 벤치, 의자의 것들을 지닌 의자. 인더스트리얼 퍼실리티의 샘 헥트가 2009년 이스테블리시드 앤 선즈를 통해 선보인 가구는 이른바 “사이”에 놓인 의자입니다. 샘 헥트는 1인용 좌석의 연쇄인 지하철 좌석에서 이처럼 사이의 상태에 있는 가구라는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하는군요.

2007-03-07 | 안전한 성교를 위하여

2007년 케이프타운에서 열린 디자인 인다바 엑스포에서 ‘남아프리카에서 가장 아름다운 오브제’로 꼽힌 것은 가구도 조명도 장신구도 아닌 콘돔이었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콘돔 착용 도구와 결합된 콘돔이이었죠. 콘돔 기구가 가장 아름다운 오브제로 선정된 배경에는 아프리카 대륙, 특히 사하라 사막 이남 지역에서 중대한 보건 문제가 되어버린 AIDS 감염 확산의 현실이 있었습니다.(...)

2011-11-02 | 영화 타이틀 스틸 모음

영화가 시작하고 영화의 제목이 스크린에 등장하는 바로 그 순간의 스틸 이미지를 한데 모은 디자이너가 있습니다. 크리스티안 아냐스는 멀리 1920년대부터 가깝게는 2014년까지, 영화의 타이틀 장면을 모아 웹사이트를 열었는데요. 어떤 영화들의 경우, 기본 정보 외에도 오프닝 타이틀 제작사는 어디인지 타이틀 장면에 쓰인 폰트는 무엇인지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옛 영화들의 레터링 스타일을 되돌아보는 즐거움도 빼놓을 수 없지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