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은 덤, 바코드 우표 디자인

영국 로열 메일의 새 우표 디자인, 2022. © Royal Mail

영국의 우편 서비스 회사 로열 메일(Royal Mail)에서 2차원 바코드를 도입한 새 일반 우표 디자인을 출시했다. 새 우표는 한 개의 우표와 한 개의 바코드가 하나의 세트로, 로열 메일 애플리케이션과 연동된 디지털 우표와 짝을 이루면서 온-오프라인 우편 서비스를 상호 연동시킨다. 우편 수신자는 우표의 바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영상을 시청할 수 있는데, 첫번째로 시범 제공되는 비디오는 ‘못 말리는 어린양 숀’이며, 앞으로 더 많은 영상이 추가될 예정이다.

수신자가 바코드를 스캔하면 볼 수 있는 ‘못 말리는 어린양 숀’, 2022. © Royal Mail

로열 메일은, 이같이 우표에 바코드를 부여함으로써, 현실 세계와 디지털 세계를 연결하여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고 보안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한다.

새 일반 우표에는 기존의 로열 메일 우표에 오랫동안 사용되어온 엘리자베스 2세의 옆모습이 그대로 사용되었다. 이 상징적인 여왕의 부조(浮彫, Relief) 이미지는, 영국의 조각가 겸 우표 디자이너인 아널드 마친(Arnold Machin, 1911-1999)이 1966년에 우표 제작을 위해 제작한 것으로, 1967년 우표가 발행된 이후 현재까지 사용되어왔다.

엘리자베스 2세의 부조를 제작중인 아널드 마친 © Royal Mail

로열 메일에서는 색에 따라 우편의 등급이 결정되는데, 새 우표의 경우 일반 우표와 코드의 컬러를 동일하게 디자인했다. 절취선을 사이에 두고 우표와 바코드는 나란히 배치되어 있으며, 우표가 유효하기 위해서는 바코드가 손상되지 않아야 한다.

(왼쪽부터) 플럼 퍼플 Plum purple – 1등급, 홀리 그린 Holly green – 2등급, 마린 터퀴스 Marine Turquoise – 대형 1등급, 다크 파인 그린 Dark Pine Green – 대형 2등급, 2022. © Royal Mail

바코드가 없는 기본 일반 우표는 단계적으로 폐지될 예정으로, 2023년 1월 31일까지 사용 가능하다. 현재 기본 일반 우표를 소유하고 있는 고객들은 올해 3월 31일부터새로 시작되는 ‘스왑 아웃(Swap Out)’ 서비스를 통해 새 바코드 우표로 교환할 수 있다.

royalmail.com

© designflux.co.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6-10-25 | 타일러 브륄레, 〈모노클〉 창간

기자였던 그는 <월페이퍼> 매거진을 창간하며 발행인으로 변신했습니다. 그리고 11년 뒤 새로운 잡지와 함께 업계에 귀환했지요. 바로 <모노클>입니다. 타일러 브륄레 는 비즈니스와 라이프스타일 모두를 아우르는 국제적인 감각의 인쇄 잡지를 선보였고, 그 이후의 이야기는 아시는 것과 같습니다.

태양계로 그려낸 록 음악 계보

다른 분야와 마찬가지로 현대 팝, 록 음악의 계보는 다양한 형식의 다이어그램으로 묘사되어 왔다. 얼마전...

2007-12-28 | 잊혀진 의자들

뮤지엄 오브 로스트 인터랙션은 영국 던디대학교의 인터랙티브 미디어 디자인 학과 재학생들이 만든 온라인 박물관이었습니다. 학생들은 “인터랙션 고고학자”가 되어, 한때 존재했으나 지금은 사라진 과거의 커뮤니케이션 및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기기들을 연구하고 발굴하였고, ‘잊혀진 의자들’도 그렇게 태어난 전시 중 하나입니다. 아쉽게도 지금은 뮤지엄 오브 로스트 인터랙션 웹사이트도 전시 페이지도 사라졌지만, 오늘의 옛 뉴스를 통해 강령술 의자에서 조명 쇼 의자까지, 잊혀졌던 기묘한 의자들을 다시 만나 봅니다.  

2011-04-05 | 아마노라 아파트 시티

MVRDV가 인도의 한 도시에 설계한 이 건물은 우리에게 무척 익숙해 보입니다. 낯익음은 그것이 아파트라는 데에서 비롯됩니다. 빽빽하게 사열한 창들이 보여주는 고밀도의 풍경은 우리에게 그리 낯설지 않지요. 다만 보통의 아파트 단지와 다르게, MVRDV는 독립된 여러 동이 단지를 이루는 대신에 여러 동이 하나의 건물을 이루는 배치를 보여줍니다. 그리고 그 형태는 산과 비슷하죠. MVRDV가 설계한 ‘퓨처 타워’는 2018년 완공되었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