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의 전기 자동차 VISION-S 02: CES 2022

소니의 VISION-S 02, 2022. © SONY

2022년 1월 5일에 개막한 CES에서 소니가 SUV형 전기 자동차 VISION-S 02의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2년 전 공개된 이전 버전 VISION-S 01에서 보여준 클라우드 플랫폼을 사용하고, 세단 형태를 VISION-S 02의 새로운 외형에 녹여냈다. 새 버전의 전기 자동차 내부는 7인석으로 구성된 넓은 인테리어에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아우를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장치들이 갖춰져 있다.

VISION-S 02의 내부 인테리어, 2022. © SONY

소니의 SUV형 전기 자동차의 모든 부분에는 CMOS 이미지 센서[1], LiDAR 센서[2], ToF 센서(Time-of-Flight)[3] 등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내장되어 있다. 또한 소니가 파트너 보다폰(Vodafone, 독일 통신 회사)과 공동 개발 중인 5G 연결을 통해 원격으로 자동차를 운전하거나 업데이트할 수 있다.

VISION-S 02, 2022. © SONY

이번에 공개된 VISION-S 02는 아직 프로토타입 단계이지만, 소니는 이 전기 자동차를 출시하고 시중에 판매함으로써 전기 자동차 산업을 선도하려는 야망을 숨기지 않았다. 이와 함께 2022년 봄에는 법인 회사 ‘소니 모빌리티(SONY Mobility Inc.)’를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전기 자동차 시장에 진출할 계획을 밝혔다.

[1] 카메라 렌즈로 들어오는 빛을 디지털 신호로 변환해 이미지로 보여주는 반도체
[2] 레이저를 목표물에 비춰 사물과의 거리 및 다양한 물성을 감지하는 센서
[3] 적외선 파장을 통해 물체로 발사한 빛이 튕겨져 돌아오는 거리를 시간으로 계산, 사물의 입체감과 공간 정보, 움직임을 인식하는 3차원 센서

sony.com
engadget.com

© designflux2.0.co.kr

이서영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7-23 |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

미국산업디자인협회의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의 전제를 한 문장으로 표현한다면 “굿 디자인 이즈 굿 비즈니스”일 것입니다. IDEA 어워드와 병행하여 2003년부터 운영된 이 시상 행사는 제품 디자인이 거둔 사회경제적 성과나 기여의 실제 사례를 통해 ‘디자인 경영’의 영향력을 전하고자 했습니다. 오늘은 2007년도 카탈리스트 어워드 수상작을 되돌아봅니다.

2006-11-01 | 퐁피두 ‘메츠’ 분관 착공

유명 뮤지엄들이 분관을 세우며 세계 곳곳으로 확장해 나가던 시기, 프랑스의 퐁피두 센터도 상하이에 이어 메츠에 분관을 건축하기로 합니다. 2003년 설계 공모에서 당선된 시게루 반과 장 드 가스틴이 설계한 퐁피두 메츠 센터는 푸른 초지 위 가벼운 모자의 형상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2006년 11월 미술관의 착공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약 3년 반의 공사 기간을 거쳐, 2010년 5월에 문을 열었습니다. 

2007-11-08 | 존 마에다 x 리복

존 마에다와 리복의 만남. ‘타임태니엄’ 스니커즈는 그가 특별히 고안한 알고리듬과 코드를 입고 있습니다. 신발 속 가득한 공식과 수식이 만들어낸 이미지가 신발의 겉을 장식하고 있지요. 기술을 인간화하며, 컴퓨터를 자체로 하나의 매체로 삼은 디자이너이자 컴퓨터 과학자이자 예술가이자 교육자. 이 소식을 전한 지 한 달 조금 넘어, 그의 신상에 주요한 변화가 있었지요. 오래 몸담았던 MIT 미디어랩을 떠나 2007년 12월 RISD 학장에 선임되었다는 소식이었습니다.

중산층의 잇템 #3 뜨개질 : 취미로서의 노동

말레이시아 여행을 갔을 때였다. 한국 돈으로 5,000원도 하지 않는 금액의 진주 귀걸이를 발견했다. 아무리...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