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의 전기 자동차 VISION-S 02: CES 2022

소니의 VISION-S 02, 2022. © SONY

2022년 1월 5일에 개막한 CES에서 소니가 SUV형 전기 자동차 VISION-S 02의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2년 전 공개된 이전 버전 VISION-S 01에서 보여준 클라우드 플랫폼을 사용하고, 세단 형태를 VISION-S 02의 새로운 외형에 녹여냈다. 새 버전의 전기 자동차 내부는 7인석으로 구성된 넓은 인테리어에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아우를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장치들이 갖춰져 있다.

VISION-S 02의 내부 인테리어, 2022. © SONY

소니의 SUV형 전기 자동차의 모든 부분에는 CMOS 이미지 센서[1], LiDAR 센서[2], ToF 센서(Time-of-Flight)[3] 등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내장되어 있다. 또한 소니가 파트너 보다폰(Vodafone, 독일 통신 회사)과 공동 개발 중인 5G 연결을 통해 원격으로 자동차를 운전하거나 업데이트할 수 있다.

VISION-S 02, 2022. © SONY

이번에 공개된 VISION-S 02는 아직 프로토타입 단계이지만, 소니는 이 전기 자동차를 출시하고 시중에 판매함으로써 전기 자동차 산업을 선도하려는 야망을 숨기지 않았다. 이와 함께 2022년 봄에는 법인 회사 ‘소니 모빌리티(SONY Mobility Inc.)’를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전기 자동차 시장에 진출할 계획을 밝혔다.

[1] 카메라 렌즈로 들어오는 빛을 디지털 신호로 변환해 이미지로 보여주는 반도체
[2] 레이저를 목표물에 비춰 사물과의 거리 및 다양한 물성을 감지하는 센서
[3] 적외선 파장을 통해 물체로 발사한 빛이 튕겨져 돌아오는 거리를 시간으로 계산, 사물의 입체감과 공간 정보, 움직임을 인식하는 3차원 센서

sony.com
engadget.com

© designflux2.0.co.kr

이서영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10-29 | 일렉트로룩스, 바다를 청소하다

하와이와 캘리포니아 사이 북태평양 바다에 거대한 쓰레기 섬이 있습니다. 육지에서 흘러나와 바다를 떠돌던 쓰레기들이 북태평양 환류 지점에 모여, 지도에도 없는 섬을 이룬 것이지요. 그 존재는 1997년 요트를 타고 항해 중이던 찰스 무어에게 처음 발견되었습니다. 2018년 기준 이 섬의 크기는 한반도 면적의 16배였습니다. 물론 지금은 더욱 커졌겠지요. 2010년 일렉트로룩스는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강조하기 위해 특별한 청소기들을 선보였습니다. ‘바다에서 온 진공청소기’는 태평양, 인도양, 대서양, 지중해, 발트해에서 건져낸 플라스틱으로 제작된 청소기입니다.

CCTV에 안 잡히는 옷

독일의 디자인 스튜디오 베르텔오버펠(WertelOberfell)은 가상 공간에서 보이지 않게 만드는 옷을 개발했다. 프로젝트의 이름은 이그노툼(Ignotum),...

친환경/지속가능한 디자인 연구물은 어디에?

‘친환경’, ‘지속가능성’은 이제 디자인에서 고려해야할 사항 중에 하나가 아니라 디자인의 기본 조건이 되었다. 그러나 이것은 중요한연구의 주제이긴 하지만 대단히 많은 분야들과 연결되어 있어서 별도의 전문 분야로 다루기보다 각 학계에서 학문적 특성에 맞추어 다루는 토픽 중의 하나가 되었다.

2009-06-23 | 헤이스 바커르, 드로흐를 떠나다

드로흐 디자인의 공동 설립자인 헤이스 바커르가 드로흐를 떠났습니다. 드로흐 디자인 재단의 이사직에서 물러나기로 결정한 것인데요. 사임의 계기로 2009년 3월 문을 연 드로흐 뉴욕 매장 문제가 지목되었습니다. “드로흐의 창조성과 오리지널리티는 내게 있어 언제나 최우선의 전제 조건이었다. 그러나 뉴욕 매장은 이제 상업성이 주 목표가 되었음을 의미한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