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를린 신국립미술관 6년 만에 재개관

베를린 신국립미술관 전경, 2021. © Simon Menges

8월 22일, 베를린 신국립미술관(The Neue Nationalgalerie)이 2015년 보수 공사를 위해 문을 닫은 지 6년 만에 재개관했다. 미스 반 데 로에가 바우하우스 학장 당시에 설계한 이 미술관은, 1968년에 완공된 후 20세기 서구 모더니즘 건축의 전설이 되었다. 특히 1965년부터 1968년까지 3년 동안 건설된 이 건물의 널찍하고 투명한 유리 외벽과 대리석으로 된 유려한 바닥은, 그가 일생 동안 추구했던 ‘열린 공간’을 완벽하게 구현했다. 미술관에서는 건물의 재개관에 맞추어 두 개의 출판물과 웹 앱을 만들었는데, 이는 건축과 보수 공사에 대한 방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재개관과 함께 4개의 전시가 열리고 있다. 그 중 메인 전시는 ‘알렉산더 칼더: 미니멀/맥시멀(Alexander Calder: Minimal/Maximal)’(2021.08.22-2022.02.16)이다. 이와 함께 ‘로자 바르바. 끊임없는 오늘(Rosa Barba. In a Perpetual Now)’(2021.08.22-2022.01.16), ‘사회의 미학(The Art of Society)’(2021.08.22-2023.07.02), 별도의 전시관에서 ‘미스 반 데 로에와 미술관 건물의 역사를 보여주는 전시(The Neue Nationalgalerie Its Architect and Its building History)’가 진행 중이다.

미술관의 미스 반 데어 로에 의자, 2021. © Simon Menges

미술관 재개관과 함께 다양한 예술 연계 프로그램, 워크숍, 가이드 투어도 함께 진행된다. 그리고 2021년 11월부터는 한 달에 한 번 무료 입장이 가능하다.

smb.museum

© designflux.co.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4-19 | BMW 미니 신테시

밀라노 디자인 위크를 맞아, BMW 미니도 밀라노를 찾았습니다. 다만 도로를 달리는 익숙한 완성차로서의 형태는 아니었습니다. 푸오리 살로네의 일환으로 열린 〈인테르니〉지의 야외 전시회를 위해, BMW 미니 디자인 팀은 클래식 미니에서 미니 쿠페 콘셉트에 이르기까지, 미니 시리즈들을 ‘종합(sintesi)’하여 서로의 가족 유사성을 드러내는 설치물을 선보였습니다. 

2011-04-27 | 플란크 x 콘스탄틴 그리치치

이탈리아의 가구 회사 플란크가 2011년 또 한 번 콘스탄틴 그리치치와 함께 새 의자를 선보였습니다. ‘아부스’는 확실히 단정한 라운지 공간에 어울릴 법한 의자입니다. 플란크와 콘스탄틴 그리치치의 또 다른 협업은 이미 2007년 7월 13일자 뉴스로도 소개한 바 있는데요. 참고로 ‘미토’는 ‘아부스’가 나온 2011년 황금콤파스를 수상했습니다. 그리고 여전히 플란크의 대표 제품으로 남아 있죠. 

최초의 재활용 플라스틱 의자 30주년 기념 전시

뉴욕 맨해튼에 위치한 엠마 스컬리 갤러리(Emma Scully Gallery)에서 사상 최초로 가구 디자인 재활용 플라스틱을...

2011-06-08 |  음반, 당신 뜻대로

2011년 6월 3일, 영국의 록 밴드 카이저 칩스의 새 음반이 그들의 홈페이지를 통해 발매되었습니다. 다만 음반에 어떤 노래가 수록될지 음반 표지는 어떤 모습일지 결정하는 주체는 카이저 칩스가 아니었습니다. 음반을 사러 온 이의 몫이었죠. 표지 디자인에서 선곡 그리고 수익의 배분까지, 정말로 ‘당신 뜻대로’의 앨범이었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