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항공 모빌리티(UAM)를 위한 공항, ‘어반 에어 포트’

‘에어 원’ 외부 전경 이미지. © Urban-Air Port

지난 4월 25일, 영국 코번트리에 열린 시사회에서 영국의 스타트업 ‘어반 에어 포트(Urban-Air Port)’는 세계에서 가장 작은 공항인 ‘에어 원(Air-One)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에어 원’은 플라잉 택시(Flying taxi)와 배달용 자율 주행 드론 등의 도심 항공 모빌리티(Urban Air Mobility, 이하 UAM)를 위한 버티포트(Vertiport, 수직 이착륙장)를 가리킨다. 코번트리에 처음으로 건설된 ‘에어 원’은 공항 규모가 약 1,580m2이며, 공항 중앙에는 플라잉 택시가 이착륙할 수 있는 지름 5m의 원형 엘리베이터가 위치한다.

중앙 엘리베이터 주변으로 이어지는 공항 라운지에는 가구 등의 제품을 선보이는 쇼케이스 공간이 마련되고, 공항 내부에는 현지의 소매 상점도 입점시켜, UAM과 드론이 지역사회를 연결하고 일상과 가까워진 미래의 모습을 보여준다. 이와 함께 ‘에어 원’을 기점으로 하는 플라잉 택시를 활용한 항공 관광 서비스, 자율 물류 시스템 공급망, 재난 및 응급 상황 시 이착륙장 등의 다기능도 제공된다.

내부 라운지 이미지 © Urban-Air Port

UAM의 보편화와 함께 지속가능한 환경 조성도 ‘에어 원’의 주요 지향점으로, 디자인, 기술, 생산공정을 통해 탄소 중립 모빌리티 에코시스템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모듈 방식으로 지어지는 ‘에어 원’은 높은 가변성으로 해체 후 조립과 재사용이 용이하다. UAM과 ‘에어 원’이 활성화되면 탑승객과 수화물로 인해 발생하는 교통 혼잡과 대기 오염을 감소시키는 효과도 기대된다.

‘에어 원’ 외부 전경 이미지. © Urban-Air Port

“미래에는 거리가 (상공을 포함하여) 3차원으로 변화하고, 지상 위에는 도로 대신 자연을 위한 공간이 많이 생길 것이다. 거리가 더 환경친화적이고 깨끗하고 안전해지면서, 보행 친화적이며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어가게 될 것이다”라며 ‘어반 에어 포트’의 설립자 리키 산두는 UAM이 활성화된 근미래를 긍정적으로 전망한다.

‘어반 에어 포트’는 근미래의 도심 항공 모빌리티를 위한 지상 기반 시설을 개발하고 있으며, 현재 영국 정부와 지방자치회, 슈퍼널(Supernal, 현대자동차 그룹이 미국에 설립한 UAM 법인)의 지원을 받고 있다.

‘에어 원’ 영상 © Urban-Air Port

urbanairport.com

© designflux.ac.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02-22 | 벨크로의 힘

특정 제품의 이름인 고유 명사가 그런 물건 일반을 통칭하는 보통 명사가 되기도 합니다. 벨크로도 그런 경우죠. 생활 속 익숙한 물건이 된 벨크로는 또 생체모방 디자인의 대표적인 사례로 언급되기도 합니다. 2007년 런던 디자인 뮤지엄의 아트리움은 벨크로에 습격된 듯한 모습이었습니다. 스페인의 신진 디자이너 루이스 에슬라바는 이 저렴하고 익숙한 물건으로 조명과 벽장식을 선보이며 여러 모로 큰 인상을 남겼습니다. 

2011-08-23 | 레고를 든 건축가들

〈아이콘〉 매거진 098호는 ‘장난감’ 특집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런 기획이 진행되었습니다. 편집부는 런던의 유명 건축사무소 여러 곳에 ‘레고 아키텍처’ 세트를 안겨, 그것으로 새로운 건축 모형을 만들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과연 그 결과는 어땠을까요. 2011년 오늘의 소식에서 확인해보시죠.

자외선 오브젝트: UV

모두가 자외선(UV)을 차단하려고 노력하는 이때, 샌프란시스코의 유리 공예가 존 호건은 오히려 자외선을 작품으로 끌어왔다.지난...

디자인스토리 | 2009 | 타미네 자반바크트와의 대화

2009 광주디자인비엔날레의 초청으로 아르테니카(Artecnica)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타미네 자반바크트가 한국을 찾았다. 지난 9월 16일, 디자인플럭스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