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Porn

낫플라 페이퍼: 해조류 부산물로 만든 종이

낫플라 페이퍼(Notpla Paper)로 제작한 핸드솝 패키지. © Longlong Han

영국의 친환경 패키지 브랜드 ‘낫플라(Notpla)’는 해조류를 사용해 패키지 박스나 봉투에 사용될 종이를 제작했다. 생분해성 비닐 패키지를 비롯한 낫플라의 모든 제품은 순수 해조류를 사용해 만들어졌는데, 비영리단체 카노피(Canopy)와의 협업으로 제작한 ‘낫플라 페이퍼(Notpla Paper)’ 역시 해조류 부산물 30%로 제작되었다. 낫플라 측은 생산 과정에서 버려진 해조류의 용도를 찾아, 쓸모없는 것은 없다는 점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낫플라 페이퍼로 제작한 패키지. © Longlong Han

낫플라 페이퍼의 70%는 목재 부산물과 순수 목재 펄프를 혼합하여 만들어지는데, 낫플라의 디자인 디렉터 칼레인 시벨(Karlijn Sibbel)은, 이 디자인은 환경적인 의식에서 시작되었기 때문에, 현재 해조류를 활용 가능한 최대치로 사용하고 있고 목재 사용량은 최소화하려고 하며 합성 첨가물은 사용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1톤의 해조류 부산물로 종이를 만들 경우, 4톤에 달하는 벌목과 그로인한 산림 파괴를 막을 수 있을 수 있다고 하면서, 가능한 원재료의 사용을 줄이고 부산물의 재활용을 택할 것이며 해조류의 모든 부분을 최대한 활용할 것이라 덧붙였다. 현재 낫플라 페이퍼에 사용되는 목재량을 점차 줄여, 2024년부터는 목재를 전혀 사용하지 않는 종이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낫플라 페이퍼는 뉴트럴톤에 반점 무늬가 있는 형태로, 핸드솝이나 치약의 패키지뿐 아니라 박스, 봉투, 와인의 라벨로도 사용될 수 있다.

낫플라 페이퍼. © Longlong Han

notpla.com

© designflux.co.kr

강예린

지구에 이로운 디자인이 있을까요? 우리가 쓰는 모든 것은 어떻게 만들어지고, 결국 어디로 버려질까요? 호기심이 많은 초보 연구자입니다. 모든 광고 문구에 빠르고 편리함을 강조하는 세상에서 조금은 느리고 불편한 것, 누군가 소외되지 않는 것에 마음을 씁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전시 ‘묘한 감각이 좋다: ASMR의 세계’

영국 런던 디자인뮤지엄(Design museum)에서 2022년 10월 16일까지 ‘묘한 감각이 좋다: ASMR의 세계(WEIRD SENSATION FEELS...

버려진 어망에서 의자로

스웨덴의 스튜디오 ‘인터레스팅 타임즈 갱즈(Interesting Times gangs)’는 재활용 어망과 목재섬유(Wood fiber)를 결합한 소재를 3D프린팅하여...

2009-08-26 | 토털 리콜, 데이터에 담긴 일생

한 사람의 인생을 전자적으로 기억할 수 있다면. 마이크로소프트 소속 컴퓨터과학자 고든 벨은 이를 목표로 1998년부터 자신의 삶을 디지털 아카이브화하기 시작했습니다. 말하자면 삶을 “e-기억”의 대상으로 전환하기 시작한 것이죠. 그렇게 구축한 데이터베이스와 다면적 분류 방식을 바탕으로 한 “총체적 기억”. 고든 벨과 짐 게멜의 서적 『토털 리콜』은 질문합니다. “만일 우리가 살아가며 노출되었던 그 모든 정보에, 계속해서 접속할 수 있다면 어떠한 일이 벌어질 것인가?”

2009-04-16 | 디지털 콘텐츠의 딜레마

음악이 물리적 매체를 탈피하면, 음반 디자인에서는 무엇이 남을까요? 2007년 오늘자 뉴스는 jpeg 형식의 커버 이미지 파일만이 남은 현실을 절절히 아쉬워하는 <디자인 옵저버>의 아티클을 소개했습니다. 그야말로 스트리밍의 시대인 지금, 또 하나의 흥미로운 아티클을 덧붙여 봅니다. AIGA의 ‘아이 온 디자인’에 실린 케이팝과 CD 음반 디자인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케이팝 신에서 CD는 팬들을 위한 “선물”처럼 채워지고 디자인되고 있으며, CD의 판매고도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고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