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옆, 작은 집 마을

레흐럴 건축사무소, 휘트세트 웨스트 스몰 홈타운, 2021 ⓒLehrer architects

레흐럴 건축사무소(Lehrer architects)에서 진행중인 ‘작은집 마을(Tiny House Villages)’ 프로젝트 중 ‘휘트세트 웨스트 스몰 홈타운(Whitsett west small home town)’이 완성됐다. 휘트세트 웨스트에 구축된 이 마을은 LA 노숙자 문제에 대한 해결책으로 제안된 것이다. 디자이너는 고속도로 옆, 사용되지 않는 토지에 77개의 조립식 유닛 주택을 짓고, 땅에는 파란색, 초록색, 노란색으로 기하학 패턴을 그렸다.

레흐럴 건축사무소, 휘트세트 웨스트 스몰 홈타운의 기하학 패턴, 2021 ⓒLehrer architects

이 중 팔레트 쉘터(Pallet Shelter)에서 생산한 흰색의 작은 집은 건물 형태 그대로 운송하여 현장에서 조립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정사각형(2.4 x 2.4미터)의 이 작은 집은 거주하는 사람의 안전과 사생활을 보장하는 자율적인 공간을 제공하면서 동시에 빠르게 건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중앙에 위치한 두 개의 공동 구역은 사람들이 만날 수 있는 식사와 모임의 공간이다. 고속도로를 따라 설치된 8피트(약 2.5미터) 높이의 울타리는 방음벽 역할을 하여 거주 환경의 쾌적성을 높였다. 인공 방음벽 대신 기존의 나무를 활용하여 도로와 그늘진 공간이 시각적으로도 확연히 분리된다.

레흐럴 건축사무소은 ‘작은집 마을’ 프로젝트를 통해, 지난 1년 반 동안 8개의 작은 마을을 지었고 총 1천 47명이 이곳에 거주하게 되었다.

레흐럴 건축사무소는 이 프로젝트로 2021 미국건축가협회(AIA) LA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했다.

조립식 쉘터 ⓒLehrer architects
레흐럴 건축사무소, 휘트세트 웨스트 스몰 홈타운, 2021 ⓒLehrer architects

via designboom

lehrerarchitects.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7-19 | 율리아 하스팅의 북디자인 

파이돈 출판사의 책을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이름, 율리아 하스팅입니다. 그래픽 디자이너로서 활동하다 파이돈의 책들을 디자인하며 이 출판사와 인연을 맺은 그는, 2000년에는 파이돈에 신설된 디자인 부서의 아트 디렉터로 합류했고, 2007년부터는 출판사의 디자인 디렉터로서 여전히 파이돈에 몸담고 있습니다. 

2009-06-24 | ‘놀 키즈’ 시리즈

놀이 자랑하는 20세기 모더니즘 고전 가구들이 어린이를 위해 몸집을 줄였습니다. 2009년 놀은 미스 반 데어 로에, 해리 버토이아, 에로 사리넨, 옌스 리솜 등 내로라하는 디자이너들의 가구를 어린이용으로 선보였는데요. 아이의 몸에 맞게 작아진 ‘바르셀로나 의자’, ‘다이아몬드 의자’ 등을 지금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2010-01-20 | 아이티를 위하여

거대한 자연 재해 앞에서 사람은 작고 무력하게만 느껴집니다. 하지만 재난의 잔해 속에서 다시 일어나는 것은 결국 사람의 몫이죠. 지난 15일 남태평양의 섬나라 통가 인근의 해저 화산 하파이가 폭발했습니다. 통신 두절로 몇일이 지나서야 피해 윤곽이 드러나기 시작한 가운데, 예상보다 인명 피해는 적은 것으로 보이지만 섬들을 뒤덮은 화산재로 인해 식수난이 심각하고, 또 구호를 위한 접근도 지연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부디 더 큰 피해 없이 구호와 복구가 이뤄지길 바라며, 오늘은 10년 전 대지진이 강타했던 아이티의 재건을 위해 복구 계획을 발표했던 아키텍처 포 휴머니티의 이야기를 다시 만나봅니다. 

허먼 밀러+놀=밀러놀

찰스 앤 레이 임스, 미스 반 데 로에 등 유명 디자이너들의 가구를 제조, 판매하고...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