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QUID3: 공기를 정화하는 액체 나무

베오그라드 마케돈스카 길( Makedonska str, Belgrade)에 설치된 ‘리퀴드3(LIQUID3)’. © LIQUID3

지난해, 베오그라드 대학(University of Belgrade)의 융복합 연구 기관에서 나무처럼 공기 정화 역할을 하는 광생물 반응기 ‘리퀴드3(LIQUID3)’ 디자인에 성공했다. 세르비아의 수도에 설치된 리퀴드3은 수조 형태의 용기로, 자연광을 이용해서 광영양 미생물을 풍부하게 하고 탄소를 분리하면서 산소를 내뿜는 광합성 작용을 활발하게 한다.

각 용기에는 총 600리터의 물이 담겨있어서 리퀴드3을 설치하면 10년 된 나무 두 그루 혹은 200제곱미터의 녹지가 흡수하는 이산화탄소의 양과 버금가는 공기를 정화하는 효과가 있다. 추운 겨울에도 광원만 있으면 미생물이 자연적으로 광합성을 할 수 있고 녹지가 부족한 도심에서 탄소를 흡수하는 나무의 역할을 해낼 수 있다.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리퀴드3’. © LIQUID3

리퀴드3은 2022 그린 프로덕트 어워드(Green Product Award)에서 그린 콘셉트 어워드(Green Concept Award)를 수상하였으며, 무엇보다 혁신적인 그린 디자인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지속 가능한 디자인이라는 특징 외에도, 공공 용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을 제안하면서, 인터랙티브 광고를 위한 공간을 만들어내기도 한다. 또한 리퀴드3은 베오그라드의 인구 밀집 지역에 위치하기 때문에, 기후 위기가 도시환경에 어떤 위협을 가하는지에 관한 시민들의 인식에 영향을 줄 수 있다.

작은 만남의 장소로 기능하는 ‘리퀴드3’. © LIQUID3

리퀴드3 스테이션은 도시 속 작은 만남의 장소로도 기능한다. 전자기기를 충전할 수 있는 콘센트도 설치되어 있으며 날이 어두워지면 형광 초록빛의 조명이 켜져 가로등의 역할을 한다.

형광 초록빛의 조명이 켜진 ‘리퀴드3’. © LIQUID3

liquid3.rs
yankodesign.com

© designflux.co.kr

강예린

지구에 이로운 디자인이 있을까요? 우리가 쓰는 모든 것은 어떻게 만들어지고, 결국 어디로 버려질까요? 호기심이 많은 초보 연구자입니다. 모든 광고 문구에 빠르고 편리함을 강조하는 세상에서 조금은 느리고 불편한 것, 누군가 소외되지 않는 것에 마음을 씁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도심 항공 모빌리티(UAM)를 위한 공항, ‘어반 에어 포트’

지난 4월 25일, 영국 코번트리에 열린 시사회에서 영국의 스타트업 ‘어반 에어 포트(Urban-Air Port)’는 세계에서...

2011-02-28 | 합판과 현대 디자인

“나무와 접착제의 층층 케이크.” 현대의 소재 중 하나로 꼽을 만한 합판의 역사를 돌아보는 전시가 2011년 뉴욕 현대미술관에서 열렸습니다. ‘합판: 소재, 프로세스, 형태’는 1930년대부터 1950년대라는 특정 시기에 집중하여 일상 용품에서 가구, 건축 모형, 비행기까지, 현대적 형태를 산업의 규모로 조형할 수 있게 해준 합판이라는 소재를 조명합니다.

버려진 광고판으로 만든 떠돌이 개 쉘터

태국의 동물단체 ‘스탠드 포 스트레이즈(Stand for Strays)’가 떠돌이 개를 위한 쉘터를 설치했다. 방콕과 인접한...

2007-04-05 | IKEA의 주택 상품 ‘보클록(BoKlok)’

이케아도 무지도 집안에 둘 물건을 파는 데 머무르지 않고 집마저도 상품 목록에 더했습니다. 이케아가 건설회사 스칸스카와 함께 내놓은 '보클록(BoKlok)'은 ‘누구’에서 출발하는 집입니다. 이 집의 시작은 ‘아이 한 명을 키우는 한부모 여성’입니다. 평균 수준의 소득에 자동차는 없는 여성이요. 여기에서 조금 더 확대해 아이 한 명의 작은 가족, 이제 직장 생활을 시작해 첫 주택을 구입할 청년층, 작고 저렴하고 안전한 집을 원하는 노인 등이 보클록이 상정한 거주자의 모습이었습니다. 2019년에는 ‘실비아보’ 프로젝트를 통해 치매 환자를 위한 집을 선보이기도 했지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