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10-26 | 도시가 연주합니다

Editor’s Comment

도시의 건물들이 그리는 스카이라인이 음악을 연주한다면. 아코 골덴벨드는 도시의 건축을 색다른 방식으로 경험하게 합니다. 골덴벨드는 에인트호번의 축소 모형을 원통 위에 옮기고 이를 회전시켜 건반을 누르게 하였습니다. 과연 에인트호번은 어떠한 음악을 만들어냈을까요? 아코 골덴벨드의 2011년도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번 졸업작품 ‘시티 뮤직’입니다. 

도시가 피아노를 연주한다. 아코 골덴벨드(Akko Goldenbeld)가 도시를 경험하는 색다른 방식을 제안한다. ‘시티 뮤직(City Music)’의 연주자는 다름 아닌 에인트호번이다. 아코 골덴벨드는 에인트호번의 축소 모형을 만들었다. 이를 나무 원통에 고정시키고 크랭크를 돌리면, 모형이 해머를 건드리며 피아노를 연주하게 된다.  도심쪽 고층 빌딩들은 세차게 건반을 누르지만, 남쪽 야트막한 빌라들은 부드러운 소리를 낸다. 그렇게 에인트호번은 작아졌다 커졌다, 높아졌다 낮아졌다, 날카로웠다가 부드러워지는 음악을 만들어낸다. 귀로 경험하는 도시. 아코 골덴벨드는 디자인 아카데미 에인트호번에서 도시 과정을 공부하였으며, ‘시티 뮤직’은 그의 졸업 작품으로 현재 2011년도 졸업 전시회에서 선보이고 있다. 

www.akkogoldenbeld.com
www.designacademy.nl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3-15 | 언해피 힙스터

잡지에 소개될 만한 근사한 생활 공간을 삐딱하게 바라봅니다. 이름하여 ‘언해피 힙스터’라는 텀블러 블로그입니다. 벽을 대신한 창의 존재에서 창문 청소의 고단함을 예상한다거나, 이색적인 설계의 주택에서 건축주의 불만족을 상상하는 식이죠. 애석하게도 ‘언해피 힙스터’는 2015년 5월 18일 이후로 업데이트가 멈추었지만, 그래도 아예 사라지지는 않았습니다.

2007-12-28 | 잊혀진 의자들

뮤지엄 오브 로스트 인터랙션은 영국 던디대학교의 인터랙티브 미디어 디자인 학과 재학생들이 만든 온라인 박물관이었습니다. 학생들은 “인터랙션 고고학자”가 되어, 한때 존재했으나 지금은 사라진 과거의 커뮤니케이션 및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기기들을 연구하고 발굴하였고, ‘잊혀진 의자들’도 그렇게 태어난 전시 중 하나입니다. 아쉽게도 지금은 뮤지엄 오브 로스트 인터랙션 웹사이트도 전시 페이지도 사라졌지만, 오늘의 옛 뉴스를 통해 강령술 의자에서 조명 쇼 의자까지, 잊혀졌던 기묘한 의자들을 다시 만나 봅니다.  

가능성의 장, 마이크로 건축 실험

프랑스의 되펠 스튜디오(Döppel Studio)에서 기획한 전시<가능성의 장, 마이크로 건축 실험>이 이달 초에 오픈하여 9개월...

2009-08-24 | 필립스, 미래의 식생활을 상상하다

지금은 더 이상 진행되지 않지만, 필립스의 ‘디자인 프로브’는 당대의 사회적 흐름을 주시하여 가능한 미래 생활의 양상을 디자인하는 프로그램이었습니다. 2009년도의 주제는 ‘음식’이었는데요. ‘디자인 프로브’는 개개인 맞춤형 식생활을 가능케 하는 부엌, 음식을 출력해 내는 프린터, 거실로 옮겨온 텃밭과 양식장이라는 세 가지 미래 식생활의 콘셉트를 제시했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