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5-13 | 벅스턴 컬렉션

Editor’s Comment

『사용자 경험 스케치』로 유명한 캐나다의 컴퓨터 과학자이자 디자이너인 빌 벅스턴[i]은 기술과 인간 사이를 중재하는 영역에서 활동해왔습니다. HCI 분야의 선구자이자 전문가로서 걸어오는 동안 흥미로운 관련 기기들을 수집하였고, 그것들은 ‘벅스턴 컬렉션’으로 불립니다. 2005년 그가 마이크로소프트 연구소의 파트너 연구원으로 합류한 지 6년 뒤, 마이크로소프트 연구소가 ‘벅스턴 컬렉션’ 온라인 페이지를 열었습니다. 키보드, 마우스, 터치스크린 등의 범주에 따라 나뉘고 묶인 각종 기기들을 사진과 벅스턴의 메모를 통해 만나볼 수 있습니다. 10년이 지난 지금도 다행히 ‘벅스턴 컬렉션’ 웹페이지는 건재합니다. 10년 전 그대로의 모습이기는 하지만요.

30여 년이 넘게, 빌 벅스턴(Bill Buxton)은 디자이너이자 작가, 연구자로 활동해왔다. 또한 수집가이기도 하다. 그의 수집 대상은 각종 입력(input) 기기와 인터랙티브 기기들이다. 마우스, 키보드, 스타일러스, 조이스틱, 터치스크린, 태블릿, 전자리더 등, 빌 벅스턴 자신이 보기에 흥미롭고 유용한 혹은 중요한 기기들을 모아왔다. 이름하여 ‘벅스턴 컬렉션’은 펜 컴퓨팅, 포인팅 기기, 터치 기술의 역사를 담고 있다. 지난 2004년에는 소장 기기 가운데 일부가 대중에게 소개되기도 했다. 브루스 마우가 큐레이팅을 맡았던 ‘대규모 변화(Massive Chanage)’의 일환으로, 밴쿠버 미술관에서 전시된 것. 그리고 이제 ‘벅스턴 컬렉션’의 면면을 온라인으로 살펴볼 수 있게 되었다. 마이크로소프트 연구소의 지원으로, ‘벅스턴 컬렉션’ 웹페이지가 문을 열었다. 소장품 전체의 면면과 정보를 이 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기 방식은 일반 html 또는 마이크로소프트의 피봇뷰어(PivotViewer) 두 가지. 인터랙티브 기기들의 역사가 궁금하다면, 방문해 볼 만한 곳이다.

[Microsoft Research] Buxton Collection

[i] 표기 정정: 벅스톤 → 벅스턴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하루만에 완성된 집

일본 건설 스타트업 세렌딕스(Serendix Partners)에서 3D 프린팅 주택 ’스피어(Sphere)’를 단 하루만에 완성했다. 세레딕스는 ‘스피어’의...

2011-02-18 | MUDAC 사그마이스터 전시회

2011년 스위스 로잔의 현대디자인미술관에서 스테판 사그마이스터의 전시회가 열렸습니다. 전시의 전제는 ‘홍보물 및 판매물’에 디자인에 한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기업이나 문화 기관, 자신의 친구 그리고 본인을 위한 작업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2011-01-21 | ‘풍선 강아지’ 소동

제프 쿤스가 풍선 강아지 모양의 북엔드를 만든 제조사와 판매처에 소송을 걸었습니다. 그의 대표작 ‘풍선 강아지’의 저작권을 침해했다는 주장이었지요. 법조계의 예상도 세간의 시선도 그의 편은 아니었고, 결국 얼마 지나지 않아 제프 쿤스 측은 소송을 포기하고 판매처와 제조사에 대해 어떤 소송도 제기하지 않겠노라 합의하며 소동은 마무리되었습니다.

유골로 만든 3D프린팅 인공 암초

사랑하는 이들의 유골이 바닷속에서 굴을 재생하는 인공 암초가 된다면 어떨까? 런던 왕립예술대학(RCA), 임페리얼칼리지출신의 루이스 L....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