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3-18 | 페루, 국가 브랜드 공개

Editor’s Comment

2011년 3월 12일, 페루의 국가 브랜드가 뉴욕 월스트리트에서 첫선을 보였습니다. 브랜드는 peru라는 국가명에 페루에서 발원한 모든 문화에서 발견되는 나선의 모티프를 결합한 로고 그리고 그와 궤를 같이 하는 디자인의 공식 서체로 구성되었습니다. 

페루의 새 국가 브랜드가 모습을 드러냈다. 국가 대외 홍보 전략의 일환으로, 페루 관광부와 수출 및 관광 홍보위원회 프롬페루(PromPeru)가 함께 2009년부터 국가 브랜드 프로젝트를 이끌어 왔고, 이번에 공개된 새 브랜드가 그 성과이다.  

브랜드의 개발은 영국의 퓨처브랜드(FutureBrand)가 맡았다. 2003년 오스트레일리아 브랜드를 디자인한 바 있는 회사이기도 하다. 새 브랜드는 오리지널 서체와 로고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로고는 별도의 이미지 없이 페루라는 단어로만 이루어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로고는 그 자체로 상당히 그래픽적이다. 

P자를 이루는 나선은 페루에서 발생한 모든 문화에 공통된 그래픽 모티프이다. 더불어 이는 지문과도 연관되는 바, “누구에게나 각자의 페루가 있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네 개의 글자는 하나의 선으로 연결되어 있으며, 손글씨의 마지막 u자 위의 액센트 표시가 문자 그대로 강조점의 역할을 한다. 로고의 배경색으로는 빨강, 파랑, 초록, 노랑, 보라의 다섯 가지 색이 사용되었으며, 그 중에서 빨강이 페루 브랜드의 핵심 색상이다. 

한편 로고와 함께 오리지널 서체 역시 페루 브랜드의 한 축을 이룬다. 타입투게더(TypeTogether)가 디자인한 서체로, ‘브리(Bree)’ 서체에 구불구불한 꼬리 장식을 더한 ‘브리 페루’가 페루 국가 브랜드의 공식 서체로 사용된다. 

페루의 새 국가 브랜드는 지난 3월 12일, 제 1회 페루의 날을 맞아 뉴욕 월스트리트에서 첫 선을 보였다. 4월 26일부터는 페루 국내 홍보에 사용될 예정이다. 페루 관광부와 프롬페루는 새 브랜드가 ‘메이드 인 페루’의 상징으로, 페루의 수출 상품 라벨 및 태그에 널리 적용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peru.info

via Brand New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8-05-26 | 베이징 제로에너지 미디어월

베이징 지쿠이 엔터테인먼트 센터의 파사드는 2,292개의 LED로 채워진 초대형 미디어월입니다. 그것은 건물을 위한 영리한 스킨인 동시에, 미디어 작품이 상영되는 거대한 스크린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이 스크린은 태양광을 동력으로 삼지요. ‘제로에너지’를 표방한 미디어월, ‘그린픽스’를 다시 만나봅니다.

2010-05-20 | 바바라 크루거의 런던 지하철 노선도

2010년 5월 21일 이후 런던의 지하철역에서 포켓형 노선도를 집어들었다면, 표지에서 어딘가 이상한 점이 눈에 띄었을 것입니다. 노선도의 모습은 그대로인데, 역의 이름이 다릅니다. 가령 피카딜리 서커스 역은 ‘역설’, 웨스트민스터 역은 ‘이성’, 러셀 스퀘어 역은 ‘의심’, 템플 역은 ‘웃음’이 되었습니다. 바바라 크루거는 런던 도심의 지하철역에 어떤 상태, 개념, 감정의 단어를 붙였고, 그렇게 바뀐 노선도는 마음의 여정을 그린 마인드맵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

일회용 마스크 코트

마스크로 만든 소파 ‘카우치-19(Couch-19)’로 주목받았던 이탈리아 디자이너 토비아 잠보티(Tobia Zambotti)가 이번에는 일회용 마스크에 의한...

2009-12-31 | 2009 디자인플럭스 뉴스 리뷰

한 해의 마지막 날답게, 2009년 디자인플럭스의 12월 31일자 뉴스는 저무는 한 해를 돌아보는 리뷰의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매달의 주요 뉴스들로 돌아본 2009년 12개월의 이야기. 이 리뷰를 빌어, 디자인플럭스 2.0도 새해 인사를 전합니다. 2022년은 올해보다 다정한 해가 되기를 또 건강과 평화가 함께 하는 한 해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