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2-18 | MUDAC 사그마이스터 전시회

Editor’s Comment

2011년 스위스 로잔의 현대디자인미술관에서 스테판 사그마이스터의 전시회가 열렸습니다. 전시의 전제는 ‘홍보물 및 판매물’에 디자인에 한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기업이나 문화 기관, 자신의 친구 그리고 본인을 위한 작업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스테판 사그마이스터, <지금껏 살면서 배운 것들 Things I Have Learned In My Life So Far> 커버, 2008
© Stefan Sagmeister 

스테판 사그마이스터의 작업들 가운데서도 홍보, 판매 관련 프로젝트들만을 한 자리에 모았다다. 3월 9일 스위스 로잔 현대디자인미술관(MUDAC)에서 전시회 ‘사그마이스터: 홍보물 및 판매물에 관한 또 다른 전시(Sagmeister: Another Exhibit about Promotion and Sales Material)’가 개막한다. 

전시작에는 제품 또는 전시 등의 판매나 홍보와 관련이 있어야 한다는 단서가 붙었다. 전시작들은 크게 네 가지로 분류되는데, 문화 부문, 기업 부문 홍보와 사그마이스터의 친구 그리고 사그마이스터 본인 회사인 사그마이스터 Inc. 홍보 관련 작업 등이다. 디자이너와 예술가의 구분이 흐릿해지는 요즘, ‘판매와 홍보’라는 기준이 그래픽 디자이너의 직역을 새삼 강조하는 듯 하다. 

전시 설치 작업은 재기 넘치는 가구 디자인으로 유명한 빅-게임(Big-Game)이, 전시 카탈로그와 그래픽 디자인은 과거 스테판 사그마이스터와 함께 일했던 마틴 우드틀리(Martin Woodtli)가 맡았다. 전시 참석을 위해 스테판 사그마이스터도 로잔을 방문할 예정. 3월 7일 ECAL에서 강연이 개최된다. 한편 ‘스테판 사그마이스터: 홍보, 판매물에 관한 또 다른 전시’는 올 가을 파리 장식미술관에서의 순회 전시도 예정되어 있다. 

www.mudac.ch
www.sagmeister.com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개러지 현대미술관 헥사곤 재건

모스크바에 위치한 개러지 현대미술관(Garage Museum of Contemporary Art)의 분관인 헥사곤 파빌리온(The Hexagon)의 건축 디자인은...

2007-07-23 |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

미국산업디자인협회의 ‘디자인 & 비즈니스 카탈리스트 어워드’의 전제를 한 문장으로 표현한다면 “굿 디자인 이즈 굿 비즈니스”일 것입니다. IDEA 어워드와 병행하여 2003년부터 운영된 이 시상 행사는 제품 디자인이 거둔 사회경제적 성과나 기여의 실제 사례를 통해 ‘디자인 경영’의 영향력을 전하고자 했습니다. 오늘은 2007년도 카탈리스트 어워드 수상작을 되돌아봅니다.

2007-05-03 | 기프트 라이트

스튜어트 헤이가스하면 이런저런 작은 물건들이 군집한 샹들리에가 떠오릅니다. 대표작인 ‘조류’처럼요. 2007년 오늘 소개한 ‘기프트 라이트’는 그와는 다르지만 또 아예 다르지만은 않습니다. 학교 앞 문방구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작은 캡슐 자판기의 캡슐들을 여럿 품은 커다란 캡슐로서의 조명. 어린이를 위한 선물 같은 야간 조명입니다. 

2010-07-15 | 이번에는 세라믹

전기주전자와 세라믹의 만남. 프랑스의 엘리움 스튜디오가 디자인한 로벤타의 ‘세라믹 아트’입니다. 도자기와 찻주전자는 본래 친연하지만, 그것이 전기주전자일 때에는 이야기가 달라지겠지요. 엘리움 스튜디오는 엘라스토머 소재의 도움을 받아 세라믹과 가전의 안전한 동거를 성취했습니다. 오늘자 뉴스는 현대 도자 산업의 성취와 가능성을 다루었던 전시회 ‘오브제 팩토리’ 이야기와 함께 보아도 좋겠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