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Porn





manotobet

takbet
betcart




betboro

megapari
mahbet
betforward


1xbet
teen sex
porn
djav
best porn 2025
porn 2026
brunette banged
Ankara Escort
1xbet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1xbet-1xir.com
betforward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betforward.com.co
deneme bonusu veren bahis siteleri
deneme bonusu
casino slot siteleri/a>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Deneme bonusu veren siteler
Cialis
Cialis Fiyat

2011-02-16 | 『게르트 아른츠, 그래픽 디자이너』

Editor’s Comment

복잡다단한 정보를 어떻게 표준화된 시각 언어로 전달할 것인가. 아이소타입이 탄생한 배경입니다. 아이소타입하면 오토 노이라트를 떠올리게 되지만, 그와 함께 이 시각 언어를 디자인한 사람이 바로 게르트 아른츠입니다. 세계를 보다 쉽게 이해 가능하도록 변환하는 것은 그의 정치적 신념과도 부합하는 작업이었죠. 2011년 출간된 『게르트 아른츠, 그래픽 디자이너』는 아이소타입을 중심으로 그의 생애와 작업 세계를 다룹니다.

image courtesy Gert Arntz Web Archive 

디자이너 게르트 아른츠(Gerd Arntz, 1900-1988)에 관한 새 연구서가 출간되었다. 『게트 아른츠, 그래픽 디자이너』는 아이소타입을 중심으로 게르트 아른츠의 생애와 작업들을 개관한다. 

1920년대 게르트 아른츠는 세계의 모습을 목판화와 리놀륨 판화로 그려내고 있었다. 급진적 사회주의자로서 그는 당대의 정치·사회 현실에 대한 자신의 시각을 그 누구보다 단순하고 직접적인, 그리하여 국적이나 교육수준에 관계없이 이해할 수 있는 방식으로 판화에 담아냈다. 

한편 비엔나의 사회과학자 오토 노이라트(Otto Neurath)는 당시 시각통계학(visual statistics)의 방법론을 개발하던 중이었다. 사회, 경제, 정치의 복잡다단한 정보들을 단순한 그림으로서 소통할 방식을 모색하던 노이라트는 기본적인 사인과 픽토그램을 디자인할 사람을 필요로 했다. 

게르트 아른츠의 신념과 스타일은 오토 노이라트의 목표와 멋지게 맞아 떨어졌다. 1928년 게르트 아른츠는 노이라트의 초청으로 비엔나로 건너가 아이소타입의 디자인에 착수했다. 4천여 개의 픽토그램과 시각 기호는 이렇게 탄생하였다. 

image courtesy Gert Arntz Web Archive 

기호들은 산업, 인구통계학, 정치, 경제 등의 영역의 핵심 데이터를 상징화한 것이다. 오토 노이라트와 게르트 아른츠의 그림 언어 체계는 프롤레타리아트에게 글이 아닌 그림으로 세계에 대한 지식을 전달하였다. 단어, 원소로서의 기호들이 지도와 다이어그램과 조합되며, 정보는 언어와 리터러시의 장벽을 넘어설 수 있었다. 오토 노이라트와 게르트 아른츠가 함께 구축한 시스템은, 이것은 오늘날 ‘인포그래픽’이라 불리는 작업의 시초가 되었다. 

『게르트 아른츠, 그래픽 디자이너』는 아이소타입과 함께 게르트 아른츠의 정치적 작업과 여러 희귀 시각 자료를 담고 있다. 에드 아닝크와 막스 브라윈스마의 편저로, 플립 볼, 헤르트 뒴바르, 미케 헤리첸, 나이젤 홈스, 막스 키스만, 파울 메이크세나르, 에릭 슈피커만 역시 컨트리뷰터로 참여하여 게르트 아른츠의 생애와 작업에 관해 이야기한다. 『게르트 아른츠, 그래픽 디자이너』는 010 출판사(010 Publisher)를 통해 출간되었다.  

www.gerdarntz.org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3-08 | 잘라 붙이기

“아이디어들의 거대한 패치워크.” 네덜란드의 디자이너 키키 판 에이크가 2010년 선보인 ‘컷 & 페이스트’입니다. 각기 보면 평범한 물건이고 익숙한 소재들이지만, 그것들을 ‘잘라 붙이는’ 만들기의 과정을 거쳐 7개의 흥미로운 혼성의 사물이 탄생했습니다.

2011-04-18 | 디자인 마이애미/ 바젤 선정 ‘미래의 디자이너’

2011년 디자인 마이애미/ 바젤의 첫 소식은 ‘미래의 디자이너’ 발표였습니다. 그해의 수상자는 총 세 팀입니다. 영국의 아시프 칸, 오스트리아의 디자인 듀오 미셔’트락슬러 그리고 싱가포르의 스튜디오 주주가 그 주인공이었죠. 그리고 두 달 뒤 이들의 수상 기념 신작이 디자인 마이애미/ 바젤에서 전시되었습니다.

2007-11-29 | 당신의 기억보다 나은

2007년 디자인 마이애미/의 ‘디자인 퍼포먼스’ 현장. 그곳에 디자이너 제이슨 밀러는 최면술사와 함께 등장했습니다. 지원자에게 최면을 걸고 인터뷰를 진행하여, 마음 속에 잠든 의미 있는 과거의 오브제를 찾아내, 새 디자인의 바탕으로 삼겠다는 것이었지요. 정말로 “더 나은” 결과물이 나왔는지는 알 수 없지만, 적어도 그의 퍼포먼스가 말 그대로 클라이언트의 “마음을 읽는” 디자인을 겨냥했다는 것만은 분명합니다.

행복한 꿀벌을 위한 벌집 디자인

‘꿀벌의 멸종은 곧 인류의 멸망이다’라는 얘기를 한 번쯤 들어보았을 것이다. 지구에 존재하는 식물의 수분(受粉)은...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