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0-29 | 일렉트로룩스, 바다를 청소하다

Editor’s Comment

하와이와 캘리포니아 사이 북태평양 바다에 거대한 쓰레기 섬이 있습니다. 육지에서 흘러나와 바다를 떠돌던 쓰레기들이 북태평양 환류 지점에 모여, 지도에도 없는 섬을 이룬 것이지요. 그 존재는 1997년 요트를 타고 항해 중이던 찰스 무어에게 처음 발견되었습니다. 2018년 기준 이 섬의 크기는 한반도 면적의 16배였습니다. 물론 지금은 더욱 커졌겠지요. 2010년 일렉트로룩스는 해양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강조하기 위해 특별한 청소기들을 선보였습니다. ‘바다에서 온 진공청소기’는 태평양, 인도양, 대서양, 지중해, 발트해에서 건져낸 플라스틱으로 제작된 청소기입니다.

일렉트로룩스 ‘백 프롬 더 시(Vac from the Sea)’ 모델 

바다 위 수많은 섬들 가운데는 플라스틱 섬도 있다. 칫솔에서 음료 박스까지, 바다 위를 표류하는 플라스틱 쓰레기들이 모여 이룬 섬. 애석하게도 이들 플라스틱은 치워지지도 못한 채 잘게 부서져 미세 플라스틱으로 변해갈 뿐이다. 올해 초 일렉트로룩스(Electrolux)는 ‘백 프롬 더 시(Vac from the Sea)’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바다 위 플라스틱 쓰레기들을 ‘빨아 들여’, 수거된 플라스틱들을 진공청소기 제작에 재활용하기로 한 것이다. 말하자면 집 안을 또 바다를 깨끗이 만들 ‘그린’ 청소기 프로젝트다. 

일렉트로룩스는 이미 70%의 재활용 플라스틱을 사용한 울트라원 그린 모델을 생산해 오고 있다. 하지만 재활용 플라스틱 원료 공급량은 좀처럼 수요를 좀처럼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 ‘백 프롬 더 시’ 프로젝트는 이러한 역설적인 현실을 제기한다. 실제로 재활용되어야 할 플라스틱 쓰레기는 차고 넘쳐 바다를 떠돌 지경이지만, 막상 재활용 소재로 제품을 제작할 만큼 충분치 못한 것이다.

일렉트로룩스는 ‘백 프롬 더 시’ 프로젝트를 통해 이러한 현실을 강조하는 한편, 100% 재활용 플라스틱으로 만든 청소기 제작을 위해 바다 청소에 나섰다. 쓰레기 수거는 태평양, 인도양, 대서양, 지중해, 발트해 등 다섯 곳에서 진행되었다. 이렇게 거둬들인 쓰레기로 마침내 100% 재활용 플라스틱 진공청소기들이 모습을 드러냈다. 집 안을 또 바다를 청소하는 청소기들의 탄생이다. 각각의 청소기에는 사용된 쓰레기들이 수거된 바다의 이름이 붙여졌다. 비록 양산을 겨냥한 모델은 아니지만, 여느 청소기처럼 완벽히 작동한다. 

완성된 ‘백 프롬 더 시’의 첫 번째 청소기 모델들. 베를린 국제 가전박람회(IFA)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all photos courtesy of Electrolux

한편 대서양에서 수거한 플라스틱 쓰레기들이 이제 막 일렉트로룩스 디자인 스튜디오에 도착하여 대서양 모델 제작에 돌입하였다고. 일렉트로룩스는 이들 ‘백 프롬 더 시’ 청소기 모델을 경매하여, 수익금을 향후 연구 지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더불어 IFA를 비롯하여, ‘백 프롬 더 시’ 모델의 공식 투어도 예정되어 있다. 

www.electrolux.se/Innovation/Campaigns/Vac-from-the-sea/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11-17 | 2010 무토 탤런트 어워드

새로운 관점의 스칸디나비안 디자인을 표방하며 출범한 브랜드답게, 무토는 2009년부터 스칸디나비아 지역의 디자인 학교 재학생이 참여하는 디자인 공모전을 개최합니다. 2010년 두 번째로 열린 공모전의 최고상은 스웨덴 콘스트파크에 재학 중이던 3인조 디자이너 왓츠왓 콜렉티브에게 돌아갔는데요. 이들이 선보인 플로어 조명 ‘풀’은 지금도 사랑받는 무토의 대표적인 제품 중 하나가 되었습니다.

2010-07-08 | 2010 서펀타인 갤러리 파빌리온

2010년은 런던의 서펀타인 갤러리에 의미 있는 해였습니다. 개관 40주년에 매년 여름 선보인 파빌리온 프로젝트 10주년을 맞이한 해였지요. 여러 모로 기념할 만 했던 그 해, 서펀타인 갤러리가 선택한 파빌리온 건축의 주인공은 장 누벨이었습니다. 켄싱턴 가든의 녹음과 대비되는 강렬한 적색의 캔틸레버 구조물이 기하학적 형상을 이루며 존재감을 강변합니다. (...)

행복한 꿀벌을 위한 벌집 디자인

‘꿀벌의 멸종은 곧 인류의 멸망이다’라는 얘기를 한 번쯤 들어보았을 것이다. 지구에 존재하는 식물의 수분(受粉)은...

뉴욕 차이나타운 도자기 상점의 문화예술 프로젝트

1890년에 처음 문을 연 상점 윙온워(Wing On Wo & Co.)는 뉴욕 차이나타운에서 가장 오래된...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