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9-03 | 인타입스, 인테리어의 유형학

Editor’s Comment

1997년 코넬 대학의 잰 제닝스 교수는 인테리어 디자인의 유형 분류 연구 프로젝트를 시작합니다. 시대, 양식, 문화권에 걸쳐 반복되어 등장하는 인테리어 디자인의 패턴들을 연구하고 분류하여 그것에 일정한 이름을 부여하는 작업이었지요. 가령 라운지 의자들이 서로 마주한 익숙한 배치(때로 커피 테이블이나 러그가 사이에 놓여 있기도 한)에는 ‘대면(Face to Face)’이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2013년에는 두 명의 학부생이 만들어낸 ‘언룸(Unroom)’이라는 신조어가 인타입스에 추가되기도 했지요. 계단, 기둥, 구석, 발코니처럼 가구는 없지만 사람들을 이끄는 공간을 가리키는 용어입니다. 이처럼 조금씩 연구 성과를 더해, 2021년 현재 인타입스에는 현재 85가지의 인테리어 유형이 정리되어 있습니다.

인테리어의 유형들을 분류하다. 코넬대학은 지난 1997년부터 현대 인테리어 디자인의 유형학을 구축하고자 노력해 왔다. ‘인타입스(intypes.cornell.edu)’는 이 연구의 성과를 담은 웹사이트로, 디자인 역사에 있어 반복되는 특정한 유형들을 구분해 소개하고 있다. 

인테리어 디자인의 다양한 ‘언어’들을 식별하여, 인테리어 디자인의 유형학을 개발하는 것. 말하자면 유사한 특징들을 지닌 디자인 실천들을 무리 짓는 작업이라 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창조적인 인테리어 디자인을 위한 지식 기반을 생산하여, 검색가능한 데이터베이스로 만드는 것이 코넬대의 목표다. 

현재 ‘인타입스’에는 총 70여 가지의 인테리어 디자인 유형들이 정리되어 있는데, 유형의 명칭은 해당 디자인의 시각적 특징에 근거하며, 각 유형별로 간단한 특징과 그 실제 사례들의 이미지들이 함께 제공된다. 앞으로도 아파트, 부티크 호텔, 리조트, 스파, 레스토랑 등 이미 완료된 연구 성과들은 물론, 미술관, 호텔, 사무실, 도서관 등 다양한 공간들에 대한 연구 결과들을 업데이트 해 나갈 예정이라고. 

intypes.cornell.edu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7-06 | 영수증 다시 보기

2011년 〈아이콘〉 매거진 97호에서 ‘다시 생각해 본’ 대상은 영수증입니다. 보통은 들여다 볼 일 없는 이 작은 종이 조각을, 런던의 디자인 컨설턴시 버그는 정보 매체로 보았습니다. 버그가 디자인한 가상의 식당 영수증에는 응당 담겨야 하는 정보 외에도, 꼭 필요하지 않아도 읽어볼 만한 거리들이 담겨 있습니다. 가령 당신이 먹은 음식이 하루 중 언제 가장 잘 나가는지, 영양성분은 어떤지, 또 식당 주변의 가볼 만한 전시 정보라던지요. (...)

2010-08-20 | 듀폰 상하이 ‘코리안® 디자인 스튜디오’ 오픈

2010년 상하이에 듀폰의 코리안® 디자인 스튜디오가 문을 열었습니다. 듀폰이 개발한 이 인조대리석은 건축에서 가구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서 활용됩니다. 그리고 코리안® 디자인 스튜디오는 바로 이 소재로 무엇을 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기 이해 태어난 공간이고요. 홍콩을 거점으로 활동하는 영국 출신의 디자이너 마이클 영이 실내 디자인을 맡아, 가구에서 벽체까지 코리안®을 십분 활용한 공간을 만들어냈습니다. 

2011-01-05 | 미국 산업 디자인 역사를 우표에

2011년 미국 우정청이 미국 산업 디자인의 선구자 12인의 디자인을 기념하는 우표 시리즈를 발행했습니다. 1930년대부터 1960년대 사이, 현대 미국의 외양을 만드는 데 기여했던 디자이너들의 대표작이 우표에 담겼습니다. 

허먼 밀러+놀=밀러놀

찰스 앤 레이 임스, 미스 반 데 로에 등 유명 디자이너들의 가구를 제조, 판매하고...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