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7-20 | 토요타 iQ 폰트

Editor’s Comment

전용 서체가 브랜딩의 주요한 수단이 된 지 오래이고, 그러니 무언가의 전용 서체라고 해서 새로운 이야기는 아닙니다. 다만 그 무언가가 자동차이고 서체가 자동차의 주행 궤적에서 탄생했다면 이야기가 조금 다르겠지요. 토요타의 시티카 ‘iQ’의 캠페인을 맡은 블리스는 이 작은 차의 민첩함을 강조하기 위해 주행 궤적으로 이뤄진 서체를 만들기로 하고, 인터랙티브 아티스트와 그래픽디자인 스튜디오와 힘을 합했죠. 블리스는 이 캠페인으로 2010년 칸느 국제광고제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했습니다.

운전이 폰트가 되다. 2008년 ‘iQ’로 시티카 시장에 도전장을 던진 토요타가 최근 ‘토요타 iQ’라는 폰트를 선보였다. 이 서체는 iQ가 만들어내는 주행 궤적에 기반해 탄생했다. ‘토요타 iQ’ 디자인을 위해, 벨기에의 그래픽디자인 스튜디오 플리즈렛미디자인(Pleaseletmedesign)은 전문 레이싱 드라이버 한 사람과 팀을 이루었다. 드라이버가 차량을 운전하는 동안 플리즈렛미디자인은, 인터랙티브 아티스트 재커리 리버먼(Zachary Lieberman)이 디자인한 특수한 소프트웨어로, 자동차의 움직임을 추적해 기록했다. 바로 궤적이 새 서체의 기초가 되었다. 

아래 영상은 ‘토요타 iQ’의 메이킹 필름으로, 서체 탄생의 흥미로운 과정을 보여준다. 더불어 ‘토요타 iQ’ 폰트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현재 무료로 배포되고 있다. 

www.iqfont.com

via creative review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라멘 ‘쏟지 않고’ 나왔습니다: 닛산 전기 자동차

닛산 자동차(NISSAN)에서 손님에게 라멘 국물을 한 방울도 흘리지 않고 서빙하는 소형 전기 자동차, ‘닛산...

2007-05-11 | 제로 시티

오일 머니가 가능케 한 탄소 제로 폐기물 제로의 도시. 2007년 UAE가 발표한 ‘마스다르 시티’입니다. 아부다비 공항 5분 거리에 세워진 이 신도시는 태양열 발전과 같은 현대의 클린 에너지 기술과 중동의 오랜 쿨링 건축 기법인 윈드 타워가 공존하고, 내연기관 자동차 대신에 대중교통과 소형궤도차, 보행, 자전거 타기를 장려하는 도시로 계획되었습니다. 2007년 포스터+파트너스의 마스터플랜이 공개되고 2008년 착공에 들어간 마스다르 시티는 본래 2020년 완공을 계획하였으나, 2018년 기준으로 25%가 완성된 상태로 아직도 건설 중입니다.

유골로 만든 3D프린팅 인공 암초

사랑하는 이들의 유골이 바닷속에서 굴을 재생하는 인공 암초가 된다면 어떨까? 런던 왕립예술대학(RCA), 임페리얼칼리지출신의 루이스 L....

머리카락, 오염의 단서: 2021 베니스건축비엔날레

환경에 관한 관심이 지속되는 가운데, 머리카락으로 환경 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프로젝트가 소개되어 주목받고...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