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11-24 | 무지 매뉴팩처드 바이 토네트

Editor’s Comment

“이 정도의 품질로 곡목 가구와 스틸파이프 가구를 만들 수 있는 곳은 온 세상을 통틀어 독일의 토네트 공장 뿐”이라고 무지의 대표 마사키 카나이는 말했습니다. ‘무지 매뉴팩처드 바이 토네트’는 토네트를 대표하는 클래식 가구를 무인양품의 소비자에게 소개하는 흥미로운 기획이었고, 토네트의 곡목 의자와 스틸 파이프 가구가 재해석의 대상이 되었습니다. 그렇게 제임스 어바인의 곡목 의자와 콘스탄틴 그리치치의 스틸 파이프 가구가 무지와 토네트의 이름 아래 탄생했지요.

얼마 전 조립식 주택으로 일본 굿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한 무지(MUJI)가, 이번에는 의자의 고전들을 새롭게 선보인다. 무지는 오스트리아의 가구 브랜드 토네트(Thonet)와 손잡고, ‘무지 매뉴팩처드 바이 토네트’ 시리즈를 출시한다. 

이 시리즈에서 선보일 클래식 의자는 바로 ‘벤트우드’와 ‘파이프’ 의자. ‘벤트우드’는 1859년에 토네트에서 첫선을 보인 이래 소위 카페 의자의 전형이 된 ‘14번’ 의자에 대한 현대적 재해석이라 할 수 있다. 등받이에서 다리까지 매끄럽게 연결되는 곡목의 실루엣은, ‘14번’ 의자에 바치는 오마주와도 같다. 더불어 마르셀 브로이어의 대표작 가운데 하나인 1928년도 작 ‘바우하우스(Bauhaus)’ 역시 무지에 의해 새롭게 탄생했다. 철제 파이프를 ‘구부려’ 만든 이 미니멀한 의자 역시 ‘파이프’라는 이름으로 무지에서 출시된다. 

이 두 개의 의자는 모두 토네트에서 생산되어온 제품이라는 점 외에도, 서로 소재는 다를지라도 모두 ‘구부림’을 핵심으로 하는 한다는 공통점을 지니고 있다. 무지는 이번 컬렉션을 통해 ‘훌륭한 고전들을 더욱 많은 사람들이 사용할 수 있는 양질의 가구로서 새롭게 소생시키고자 한다’고 설명한다. 

무지 디자인, 토네트 생산의 ‘무지 매뉴팩처드 바이 토네트’ 시리즈는 내년 2월 초에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현재 무지 숍에서 예약구매가 진행중이다. 의자들의 가격은 모두 37,800엔. 더불어 의자와 어울리는 테이블, 책상 등의 가구들도 만나볼 수 있다. 

Muji manufactured by Thonet

via spoon and tamago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난민 캠프: 거주지에 대한 또다른 상상

2011년 시리아 시민 전쟁 후부터 현재까지 자국을 떠나 세계 각지로 흩어진 난민은 현재 700만 명...

2008-12-09 | 동전 한 닢 USB 드라이브

영락 없이 동전의 모습을 한 USB 플래시 드라이브. 라시의 ‘커런키’입니다. 기술 중심의 제품군에 기반한 브랜드이지만, 라시는 성능과 안정성 외에도 디자인에 각별히 신경을 써왔습니다. 5.5 디자이너스에게 USB 플래시 드라이브의 디자인을 의뢰한 까닭이지요. 5.5 디자이너스는 USB 드라이브에 아주 일상적인 사물의 이미지를 부여했습니다. 동전이라던가 또 열쇠처럼요. 재치 있는 그러면서도 본래 물건의 휴대 습관에 자연스레 편승하는 영리한 디자인이었습니다.

사라질 지도

바다를 소재로 기후 위기를 다루는 예술가, 크리스티나 콘클린(Christina Conklin)이 마리나 사로스와 공동 저술한 <사라지는...

해양행 플라스틱으로 만든 에어론 체어

2021년 9월 1일, 허먼 밀러(Herman miller)에서는 앞으로 모든 에어론 체어(Aeron Chair)에 해양행 플라스틱을 포함하여...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