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8-11 | 올시티의 영화 포스터 디자인

Editor’s Comment

올시티의 활동 무대는 영화입니다. 2000년부터 이 런던의 크리에이티브 에이전시는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파트너로서 인상적인 홍보물 작업을 선보여왔습니다. 2008년 오늘 디자인플럭스에서는 영화 포스터를 중심으로 그들의 작업을 살펴보았는데요. 13년이 지난 지금, 올시티의 포트폴리오에는 영화 외에도 넷플릭스, HBO 등 스트리밍 플랫폼 상영작을 위한 작업이 눈에 띕니다. 또 전통적인 인쇄 홍보물에서 모션, 온라인 등 홍보물 자체의 매체 변화도 흥미롭고요. 영화, 드라마, TV 쇼를 둘러싼 환경의 변화도 새삼 실감하게 됩니다.

압바스 키아로스타미, <텐> 

런던의 그래픽디자인 스튜디오 올시티(Allcity). 영화에 관련된 그래픽 작업에 주력해 온 회사로, 영화포스터나 dvd 패키징 디자인을 주로 해왔다. 독창적이면서도 특유한 정체성에, 영화에 대한 확장된 지식을 바탕으로, 올시티는 이 분야에 있어 주목할 만한 디자인 업체로 자리매김했다. 이들의 작업에 관해, 디자이너 마크 패로우는 <크리에이티브 리뷰>에서 “올시티는 영화 포스터의 버내큘러를 완전히 이해하고 있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확실히 올시티가 디자인한 영화 관련 그래픽은 간결하면서도 과감하다. 이들의 포스터 가운데는 세로가 아닌 가로 포맷의 작품들도 다수 찾아볼 수 있다. 여기에 확실한 방점이 매겨진 영화 제목은 포스터의 구심점이 되고, 간결하면서도 인상적인 영화의 스틸샷을 배경으로, 포스터에 담아야 할 가장 기본적인 영화 정보들을 배치한다. 

빔 벤더스, <도시의 앨리스> 
구스 반 산트, <엘리펀트>
크리스티안 문쥬, <4개월, 3주 그리고 2일> 

올시티의 홈페이지를 방문하면 다수의 영화 포스터 디자인을 비롯해 DVD 패키징 작업물들을 감상할 수 있다. 영화별로 ‘디자이너스 컷’ 버전의 시안들이 함께 공개되어 있어, 최종 작품과 함께 비교해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www.allcitymedia.com

via designboom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주변적 디자인 #1 가장자리를 밟고서

무엇이 주변적인가 익히 알려졌다시피 디자이너들은 열에 아홉쯤 비주류의 마음을 품고 산다. 창의성을 동력 삼아 먹고...

2009-10-07 | 혼다 EV-N 콘셉트

2009 도쿄 모터쇼에서 혼다가 선보인 전기차 콘셉트 ‘EV-N’를 소개합니다. 전기차의 낯설음을 왕년의 클래식 경차 ‘N360’을 닮은 디자인으로 완화하였달까요. 사실 2009년은 최초의 양산형 전기차 닛산 ‘리프’가 출시되기 1년 전이고 테슬라의 ‘모델 S’가 출고되기 3년 전이니, 전기차 양산의 시대가 목전에 와 있었던 시점이었습니다. 그러나 혼다가 첫 양산 전기차를 내놓기까지는 그로부터 12년의 세월이 걸렸습니다. ‘EV-N’에서 ‘어번 EV’ 콘셉트를 거쳐, 2020년 마침내 혼다 최초의 전기차 ‘혼다-e’가 탄생했습니다.

2011-11-02 | 영화 타이틀 스틸 모음

영화가 시작하고 영화의 제목이 스크린에 등장하는 바로 그 순간의 스틸 이미지를 한데 모은 디자이너가 있습니다. 크리스티안 아냐스는 멀리 1920년대부터 가깝게는 2014년까지, 영화의 타이틀 장면을 모아 웹사이트를 열었는데요. 어떤 영화들의 경우, 기본 정보 외에도 오프닝 타이틀 제작사는 어디인지 타이틀 장면에 쓰인 폰트는 무엇인지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옛 영화들의 레터링 스타일을 되돌아보는 즐거움도 빼놓을 수 없지요.

2007-11-09 | MIT, 프랭크 게리 고소

프랭크 게리가 설계한 MIT의 ‘레이 & 마리아 스테이터 센터’는 놀라운 형태와 구성으로 화제를 모았습니다. 하지만 개관 직후부터 건물은 이런저런 하자에 시달렸습니다. 아고라를 구현하였다는 원형 극장 석조부에 금이 가고 하수가 역류하는가 하면, 이곳저곳에서 누수로 곰팡이가 피었다고요. 장관을 이룬 다각의 벽들은 겨울이면 얼음과 눈이 흘러내리는 슬로프가 되었습니다. 결국 MIT는 설계를 맡은 프랭크 게리 & 어소시에이츠와 건설을 맡은 비컨 스칸스카 등에 소송을 걸었습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