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05-26 | 베이징 제로에너지 미디어월

Editor’s Comment

베이징 지쿠이 엔터테인먼트 센터의 파사드는 2,292개의 LED로 채워진 초대형 미디어월입니다. 그것은 건물을 위한 영리한 스킨인 동시에, 미디어 작품이 상영되는 거대한 스크린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이 스크린은 태양광을 동력으로 삼지요. ‘제로에너지’를 표방한 미디어월, ‘그린픽스’를 다시 만나봅니다.

베이징시에 위치한 지쿠이 엔터테인먼트 센터(Xicui Entertainment Center)가 대형 LED 스킨을 입게 되었다. 뉴욕의 건축사무소 시모네 지오스타라 & 파트너스 아키텍츠(Simone Giostara & Parners Architects)와 세계적인 건축공학 회사 아룹(ARUP)의 공동 프로젝트 ‘그린픽스(GreenPix)’는, 베이징 시 최초의 디지털 미디어 아트 전용 빌딩일 것이다. 

건물의 외벽을 마치 유리 커튼으로 감싼 듯한 형태로, 유리 안에는 컬러(RGB)를 표현하는 LED 2,292가 들어 있다. LED 스킨의 면적은2,200 평방미터로, 건물을 위한 인텔리전트 스킨인 동시에 동영상까지도 디스플레이할 수 있는 거대한 모니터 스크린이다. 

이 디스플레이는 태양광을 동력으로 삼는다는 점이 특징이다. ‘그린픽스’의 또 다른 이름은 ‘제로 에너지 미디어월’. 유리 패널 속에는 다결정질(polycrystalline)의 광전지들이 배치되어 낮 동안 태양광을 흡수하여 야간에 조명 동력으로 삼는다. 스크린은 필요에 따라 건물 내부로 유입시킬 자연광량을 결정하는데, 이때 필요 이상의 태양광을 미디어월을 위한 에너지원으로 전환하는 것이다. SGP 아키텍츠 측은 이 프로젝트가 중국 현대 건축에 있어 친환경 기술의 통합을 촉진시키는 긍정적인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한다. 

지쿠이 엔터테인먼트 센터의 ‘그린픽스’는 2008년 6월 모습을 드러내게 되는데, 주 웬카이(Xu Wenkai), 마이클 벨 스미스(Michael Bell Smith), 타케시 무라타(Takeshi Murata), 시 치에 후앙(Shih Chieh Huang), 바라바 샤브로바(Varava Shavrova) 등의 국제적 아티스트들의 창조한 비디오 설치물과 라이브 퍼포먼스가 예정되어 있다고. 

via frame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6-09-06 | ‘평화와 화해의 전당’ 개관

2006년 9월 1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 ‘평화와 화해의 전당’이 문을 열었습니다. 이 건물은 거대한 피라미드의 형태를 한 이 건물은 종교와 종파 간의 갈등을 해소하고 상호 이해를 도모하는 국제 센터로서 계획되었습니다. 그리고 설계는 영국의 포스터+파트너스가 맡았죠. 

2009-03-10 | ‘잃어버린 도시로부터’

반듯함과는 거리가 먼, 자가성장이 만들어낸 비정형의 파벨라 풍경을 가구에 옮겼습니다. 가구의 뼈대를 채운 것은 제각각 소재의 서랍과 상자들입니다. 2009년 당시 갓 학교를 졸업한 신진 디자이너였던 크리스티안 비방코는 이제 여러 디자인 학교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선생님입니다. 더불어 멕시코의 라탄 가구 브랜드인 발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션도 맡고 있지요.

2007-08-23 | 북유럽의 새 바람, 무토

2006년 무토는 “스칸디나비안 디자인을 바라보는 새로운 관점”을 기치로, 북유럽 디자이너들에 의해 일신하는 북유럽 디자인을 선보이겠다는 포부와 함께 등장했습니다. 이제 무토라는 이름은 여기 한국의 소비자에게도 더 이상 낯설지 않은 세계적인 브랜드가 되었습니다. 2017년, 놀이 3억 달러를 들여 사들일 만큼요. 그런데 올해 놀이 허먼 밀러에 합병되었으니, 이제 무토도 ‘밀러놀’ 산하의 브랜드가 된 셈이군요.

‘소리의 질서’: 소리의 데이터 세계로 이끄는 문

예술가 겸 건축가 크리스토스 부티히티스(Christos Voutichtis)가 제너러티브 아트 ‘소리의 질서(Order of Sound)’를 선보였다. 이...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