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6-08 | 올리베티 프린터 컬렉션

Editor’s Comment

지난 4월 11일은 아드리아노 올리베티의 탄생 120주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창업자인 아버지 카밀로 올리베티의 뒤를 이어 우리가 아는 ‘그 올리베티’를 만든 인물입니다. 디자인 평론가 앨리스 로스손은 그가 “현대 디자인만이 아니라 복지 자본주의의 기업 모델을 확립했다”고 말합니다. 전후 이탈리아 산업 디자인을 대표하는 이름이었던 올리베티는 현재 사뭇 다른 모습으로 텔레콤 이탈리아의 산하에 있습니다. 오늘의 소식은 2007년 과거의 영화를 재현하려는 듯 쟁쟁한 디자이너들과 함께 선보였던 올리베티의 프린터들 이야기입니다. 심지어 재스퍼 모리슨의 프린터는 그 이름마저 ‘리네아(Linea)’였지요. 

올리베티(Olivetti)가 프린터 신제품을 출시했다. 올리베티는 5월 31일과 6월 1일, 양일간 모나코에서 개최된 MEDPI 박람회에서‘심플 웨이(SIMPLE_WAY)’, ‘마이웨이(MY_WAY)’, ‘리네아(LINEA)’ 등 3개 제품군의 모습을 공개했다. 소형 오피스 및 홈 오피스 유저들을 겨냥한 다기능 프린터 제품으로, 재스퍼 모리슨, 알베르토 메다, 제임스 어바인, IDEO가 디자인을 맡았다. 

리네아(LINEA) by 재스퍼 모리슨

프린트, 복사, 스캔, 팩스 기능을 한데 갖춘 4 in 1 모델이다. 이더넷이나 와이파이 무선 연결 방식을 통해, 사무실 네트워크 환경에 손쉽게 통합된다. 하이테크 카트리지 기술과 잉크 노즐 수 확대로, 인쇄 속도는 물론 인쇄물의 화질과 선명도를 향상시켰다. 

심플 웨이(SIMPLE_WAY) by 제임스 어바인, 알베르토 메다

프린트, 복사, 스캔 기능을 갖춘 소형 프린터 제품이다. ‘심플 웨이 포토’의 경우, 사진 인화 기능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메모리 카드 리더기와2.4인치 LCD 디스플레이가 장착되어 있으며, 픽브릿지(pictbridge) 기능으로 무선 연결도 가능하다. ‘매직 버튼’으로 이미지 화질을 자동으로 향상시킬 수 있다는 것 역시 장점이다. 

마이 웨이(MY_WAY) by IDEO

사용자 중심의 디자인으로 유명한 IDEO가 디자인한 ‘마이 웨이’는 ‘휴대용’ 포토 프린터 제품이다. 자동차에 있는 담배 라이터 전원에 연결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 디지털 카메라의 연결 역시 유무선 방식 모두를 지원하는 만큼 한층 간편하다. ‘심플 웨이 포토’와 마찬가지로 컬러 LCD 디스플레이 및 매직 버튼 기능을 갖추고 있다. 

ⓒ designflux.co.kr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4-20 | 플립플랍 이야기

누군가 신다 슬쩍 버린 플립플랍이 먼 나라의 해변까지 흘러듭니다. 이 무심한 쓰레기의 이야기를 전하기 위해 버려진 플립플랍을 수거해 재활용하여 실내 소품으로 재탄생시켰습니다. 사실 이러한 유형의 디자인 뉴스는 많고 많습니다. 그렇게 매년 친환경, 재활용을 이야기하는 사이에, 기후 변화는 기후 위기가 되고 말았지요. 공교롭게도 오늘은 네덜란드의 비영리 디자인 단체 왓디자인캔두의 ‘노 웨이스트 챌린지’ 공모전 마감일입니다. 자원을 취해 새 물건을 만들어 곧 내버리는 이른바 “테이크-메이크-웨이스트” 경제의 고리를 끊기 위해 디자인은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2010-05-24 | 그의 문

디자이너 김희원은 여러 장소의 문과 창문을 사진에 담아왔습니다. ‘티 포르타’는 그중 문에 관한 작업입니다. 여러 갤러리와 뮤지엄에서 마주한 문의 풍경을 찍고, 그 모습을 다른 장소의 문에 옮겼습니다. 2010년 ‘푸오리 살로네’의 경우에는 밀라노 엔하우 호텔의 객실 문 위였고요. 오늘의 소식은 김희원의 ‘티 포르타’입니다.

2008-12-30 | 디자인 옥션 하이라이트

디자인플럭스가 문을 연 2006년은 마크 뉴슨의 ‘록히드 라운지’가 소더비 경매에서 160만 달러라는 기록적인 가격에 판매되었고, 전년 ‘디자인.05’라는 이름으로 출범했던 디자인 마이애미/라는 익숙한 이름으로 시작된 해이기도 합니다. 2008년 오늘은 크리스티, 소더비 등 주요 디자인 경매 6개 행사의 결과를 소개합니다. 최근 몇 년간 이어진 이탈리아 디자인에 대한 선호 흐름을 예견하듯, 카를로 몰리노의 ‘보조 탁자’가 가장 비싼 값에 낙찰되었습니다. 작품으로서 수집의 대상이 된 디자인. 그에 부응하듯, 2008년 아트넷도 온라인 디자인 마켓플레이스를 열었습니다. 

소니의 전기 자동차 VISION-S 02: CES 2022

2022년 1월 5일에 개막한 CES에서 소니가 SUV형 전기 자동차 VISION-S 02의 프로토타입을 공개했다. 2년...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