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2006-10-13 | 부룰렉 형제의 부유하는 집

Editor’s Comment

공교롭게도 디자인플럭스의 오늘자 뉴스들을 훑어보면 부룰렉 형제의 이름이 두 번 등장합니다. 오늘은 둘 중 2006년의 ‘부유하는 집’을 골랐습니다. 부룰렉 형제가 디자인한 작은 선상 가옥 겸 스튜디오가 과거 르누아르의 그림에 영감을 주었던 세느강변 풍경의 일부가 되었습니다. 

‘플로팅 하우스(La Maison Flottante)’

‘플로팅 하우스’는 국립현대예술출판센터(CNEAI)의 아티스트와 작가들을 위한 거주용 스튜디오이다. 2002년 일반인의 기부금을 모아 시작된 프로젝트로, 2006년 가을 드디어 결실을 맺었다. 세느 강을 부유하는 이 스튜디오 겸 하우스의 디자인은 부룰렉 형제가 맡았고, 건축가 장-마리 피노(Jean-Marie Finot)와 드니 다베르쟁(Denis Daversin)이 함께 참여하였다.

부룰렉 형제는 그리 넉넉하지 않은 예산에도 불구하고 심플한 라인의 구조를 통해 실용적이면서도 시적인 건물을 디자인했다. 23m x 5m 크기의 사각형 바지선 위에, 알루미늄과 나무로 만든 길다란 벽감 형태의 건물을 세웠다. 

실내 공간은 생활과 작업이 자연스럽게 융합될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바깥 테라스에는 커다란 화분이 놓여있는데 덩굴 식물이 식재되어 시간이 지나면 건물의 벽은 물론이고 지붕까지 우거지게 된다. 그렇게 되면 더욱 주변 강가의 경관과 친밀한 모습으로 탈바꿈하게 될 것이다. 

소위 ‘인상주의자들의 섬’이라 불리는 강변에 정박된 채로, 세느강을 흐르는 물결의 리듬에 따라 부드럽게 흔들리는 모습이 인상적인’플로팅 하우스’. 르누아르의 1881년 작, ‘뱃놀이하는 사람들의 점심식사(Dejeuner des Canotiers)’에 영감을 주었던 그림 같은 풍경 속에, 부룰렉 형제가 창조해낸 또 하나의 ‘풍경’이 자리하게 되었다. 

ⓒ designflux.co.k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07-10-12 | 컨테이너 일리 카페

화물 컨테이너가 버튼을 누르면 90초 만에 활짝 열리며 작은 카페로 변신합니다. 2007년 뉴욕에 잠시 머물렀던 일리의 컨테이너 카페였는데요. 컨테이너는 본래의 용도 외에도 건축의 재료로서, 그러니까 프리팹 모듈로서 자주 활용되곤 합니다. 컨테이너 건축을 전문적으로 해온 애덤 칼킨이 설계와 제작을 맡아 피어나는 작은 카페를 만들어냈죠.

@*%^버스: 페이스북의 새 이름 메타, 대체어 챌린지

미국 현지 시각으로 2021년 10월 28일, 페이스북의 CEO 마크 저커버그가 새 사명 ‘메타(Meta)’를 발표했다....

비 브릭(Bee Brick): 꿀벌의 도심 속 보금자리

영국 콘월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디자인 스튜디오 그린앤블루(Green&Blue)가 외톨이 꿀벌의 벌집 역할을 하는 건축용 벽돌을...

2010-09-17 | 2010 프린스 필립 디자이너상 후보

1959년부터 영국 디자인카운슬에서는 디자인 분야에 새로운 지평을 연 인물을 선정하여 시상해왔습니다. 이름하여 프린스 필립 디자이너상입니다. 2010년의 수상자 후보들은 패션부터 공학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를 망라합니다. 참고로 이 해의 수상자는 인터랙션 디자인 분야의 선구자로, 최초의 노트북을 디자인한 바로 그 인물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