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터, 지역 아이덴티티

디자인 에이전시 딕슨 박시(Dixon Baxi)는 영국의 부동산 개발 회사인 브리티시 랜드(British Land)와 파트너십을 맺고 런던 내 도클랜드 남동부에 위치한 캐나다 워터(Canada Water)의 지역 아이덴티티 디자인을 새롭게 탈바꿈시켰다. 캐나다 워터는 호수가 있는 야생 동물 보호 지역이다.

새로운 캐나다 워터의 로고는 심플하면서 아름다운 곡선이 특징적이다. 여기에서는 두 단어 ‘캐나다’와 ‘워터’를 곡선으로 연결시키고 있는데, 이것은 물과 자연 그리고 캐나다 워터와 런던 내 타 지역이 연결되는 것을 의미한다. 폰트는, 유기적인 곡선과 기하학적인 형태가 공존하여 독특한 느낌을 주는 ‘카렐리야(Karelia)’를 선택했다.

캐나다 워터 로고. ⓒ Dixon Baxi

지역 브랜드는 캐나다 워터의 특징 즉 자연 환경과 커뮤니티 사이에 경계가 사라진 유동적인 삶을 즉흥성이 강조된 추상표션주의 회화 스타일에서 영감을 받아 표현되었다. 캐나다 워터를 상징하는 브랜드 이미지에 사용된 색상 팔레트는 밝고 활기찬 컬러들로 구성되었다.

(좌) 캐나다 워터 전경 (우) 지역을 색으로 표현. ⓒ Dixon Baxi

또한 딕슨 박시는 일러스트레이터 제이 커버(Jay Cover)와 협력하여 캐나다 워터에서의 생활에 대한 소소한 이야기를 담은 일러스트 시리즈를 선보였다. 제이 커버의 그림은 표지판, 벽 등에 적용된다.

(좌) 캐나다 워터의 삶에 대한 일러스트. ⓒ Jay Cover
(우) 일러스트가 적용된 표지판. ⓒ Dixon Baxi

printmag.com
dixonbaxi.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손으로 느껴지는 감각이 좋아 만들기 시작했고, 만드는 것이 좋아 디자인을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시작했던 디자인은 만드는 것 외에도 다양한 재미를 느끼게 합니다. 만드는 것을 넘어서 현재는 타자치는 제 손의 감각도 즐기고 있습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사물이 말을 한다면 #2 꽃과 함께 피어나 꽃과 함께 지게 된 내 첫 번째 생

운명의 트럭 못~쓰는 냉장~고, 티브~이, 컴퓨~터, 에어~컨 삽니다. 공-일-공-팔-오-삼-팔-오-이…. 아침마다 들었던 이 소리에 나의 운명이 결정될지 몰랐다....

〈디자인 스터디즈〉(Design Studies) 환경과 도구는 디자인 과정에 영향을 미칠까?

우리의 생각은 ‘상황지어진(situated)’ 혹은 ‘체화된(embodied)’ 환경과 도구에 영향을 받는다. 이것은 우리의 존재가 독립되거나 분절된...

2009-07-02 | 보노, 레이저 재킷을 입다

240개의 레이저가 쏘아내는 빛이 술을 이루는 재킷. U2의 보노가 ‘360도’ 투어 무대에 입고 오른 의상입니다. 레이저 재킷을 만들어낸 주인공은 모리츠 발데마이어입니다. 2004년 론 아라드의 스와로브스키 인터랙티브 샹들리에 콘셉트를 실제로 구현하며 데뷔한 그는 이후로도 잉고 마우러, 자하 하디드 등 다른 디자이너와의 협업을 이어오다, 이내 본인의 이름만으로도 주목받는 예술, 기술, 디자인, 패션의 융합가가 되었습니다. 2009년 오늘자 뉴스에서, 모리츠 발데마이어의 재킷과 함께 U2의 ‘울트라 바이올렛’ 무대도 만나보시죠.

사물이 말을 한다면 #1 나의 짧은 생애

나는, 안락의자다 이렇게 평화로운 시간을 꿈꿨던 것일까? 하얀 쉬폰 커튼으로 햇살이 스며들고 연둣빛 잎사귀가 한껏...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