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회용 마스크 코트

마스크로 만든 소파 ‘카우치-19(Couch-19)’로 주목받았던 이탈리아 디자이너 토비아 잠보티(Tobia Zambotti)가 이번에는 일회용 마스크에 의한 환경 오염의 심각성을 재차 강조하고자 ‘코트-19(Coat-19)’을 발표하였다. 코트-19는 길거리에서 모은 마스크를 반투명한 천에 끼워 넣어 만든 일종의 방한복이다.

토비아 잠보티, ‘코트-19’, 2021. ⓒ Tobia Zambotti

아이슬란드에서는 2021년 8월에 4차 유행이 발생하면서, 실내에서도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다. 그러나 사용된 마스크는 대부분 적절한 방식으로 폐기되지 않아, ‘해파리보다 많은 마스크(more mask than jellyfish)’[1] 라는 비유가 생길 정도로 일회용 마스크는 육지를 넘어 바다까지 위협하고 있다. 게다가 아이슬란드는 바람이 매우 강한 지역이어서, 공공 공간에 나뒹구는 마스크로 인한 오염도가 타 지역에 비해 더 높다. 토이바 잠보트는 바로 이 문제에 주목하여 아이슬란드의 수도 레이캬비크의 거리에 떠도는 파란색 마스크 1500장을 모아 오존 가스로 소독하고 코트-19의 충전재로 사용하였다.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대부분의 일회용 마스크는 폴리프로필렌이라는 열가소성 수지로 만들어져 있다. 이것은 값싼 다운 재킷에 충전재로 사용되는 소재인 폴리필(Poly-fill)을 만드는데 사용된다. 외형만 다를 뿐 같은 기능을 하는 동일한 소재인 것이다.

토비아 잠보티의 코트-19는 10월 16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되는 더치디자인위크(Dutch Design Week)의 온리 굿 뉴스(Only Good News) 전시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토비아 잠보티, ‘코트-19’ 속 마스크, 2021. ⓒ Tobia Zambotti
토비아 잠보티, ‘코트-19’ 세부, 2021. ⓒ Tobia Zambotti

[1] 가디언지의 아시파 카삼(Ashifa Kassam)의 기사 제목


tobiazambotti.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보이지 않는 방패

영국의 스타트업 ‘인비저블 쉴드(Invisibility Shield Co.)’가 SF 혹은 판타지 영화에서나 볼 수 있을 법한...

2010-03-17 |〈가디언〉, 서비스 디자인 증보판 발행

2010년 3월 15일, 영국의 유력 일간지 〈가디언〉이 ‘서비스 디자인’을 주제로 증보판을 내놓았습니다. 제품 중심의 산업에서 소위 지식 산업으로 이행하는 과정에서 서비스 디자인이 부상했고, 〈가디언〉의 이 기획은 기존 유형의 것에 적용해 왔던 굿 디자인 논의를 왜 또 어떻게 무형의 것에 적용할 것인지를 다루었습니다. 

2010-04-28 | 아이들에게 안경을

퓨즈프로젝트의 작업을 분류하는 카테고리 중에는 ‘사회적 영향’이 있습니다. 2010년의 이 프로젝트도 그에 속하죠. ‘잘 보이면 더 잘 배울 수 있어요’는 아이들의 시력이 학업에 걸림돌이 되지 않도록 시작된 무료 안경 배포 프로그램입니다. 퓨즈프로젝트는 안경에 대한 아이들의 거부감을 줄일 만한 유쾌한 모양의 안경을 디자인했습니다.

2010-12-29 | 디자인 공부, 어디에서 할까?

2010년 겨울, 디자인 잡지 〈포름〉이 디자인 교육을 주제로 특별호를 발간했습니다. 디자인 교육계를 둘러싼 내외부의 변화를 조망하며, 유럽의 디자인 학교들을 중심으로 전통적인 학과 그리고 학제 구분에서 벗어난 교육 과정들을 상세히 소개합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