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Porn

러시아 예술가ㆍ큐레이터 베니스 비엔날레 참가 취소

베니스 비엔날레 러시아관. © La Biennale di Venezia

다음 달에 오픈하는 제 59회 베니스 비엔날레(La Biennale di Venezia, 4월 23일–11월 27일)에서 러시아관은 비워지게 되었다. 지난 2월 28일, 이번 비엔날레 러시아관의 큐레이터와 예술가들이 사임하면서, 비엔날레 참가를 취소한다는 결정을 통보했다.

비엔날레 측은 이들의 용기 있는 고결한 행동에 강한 연대를 표명하고, 현재 우크라이나 국민들이 처한 상황을 압축적으로 보여주는 이 결정을 지지했다. 그리고 “베니스 비엔날레는 예술과 문화를 통한 만남의 장소로 남아 있으며, 폭력을 사용하여 대화와 평화를 방해하는 모든 이를 규탄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비엔날레에서는 러시아의 용납할 수 없는 군사적 침략에 대해 강한 비판과 함께, 우크라이나에 전폭적인 지지를 표했다. 자국의 비극 속에서도 작업을 완성해낸 작가와 전시팀들을 지지하기 위해, 비엔날레 측에서는 우크라이나와 모든 방법으로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과거 베니스 비엔날레에 참여했던 러시아 초청 작가들 중 전쟁에 반대하는 이들에 대해서도 지지를 보냈다. 비엔날레에서는 표현의 자유를 옹호하고, 무방비 상태의 사람들을 공격하는 비열한 권력에 반대하는 이들에게 문을 열어 놓는다며, 예술, 건축, 영화, 음악에 이르기까지 모든 예술 분야에서 현 러시아 정권에 반대하는 이들을 위한 자리를 계속 마련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모스크바에서 전쟁 반대 시위 중 연행되는 시민, 2022. © AP / Photo: Denis Kaminev

현 상황이 지속되는 한, 베니스 비엔날레는 침략 행위에 수행, 지원, 가담한 자들 혹은 러시아 기관, 정부와 관련 있는 자들과는 어떠한 형태의 협업도 거부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labiennale.org

© designflux.ac.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500년 긴 잠에서 깨어난 수도원

프랑스 건축가 아멜리아 타벨라(Amelia Tavella)가 프랑스의 산타 루시아 디 탈라노에 위치한 ‘성-프랑수아 수도원(the Convent...

나사, 3D 프린팅을 활용한 화성 탐사 시뮬레이션 건축

건축 관련 3D 프린팅 기술로 유명한 아이콘(ICON)사에서 2015년에 개봉한 할리우드 영화 ’마션(The Martian)’에서 영감을 받아 화성의 서식지 ‘마스 듄 알파’(mars dune alpha)를 제작했다.

2010-10-06 | 홈메이드가 최고

이케아의 주방용품으로 무엇을 할 수 있을지를 보여주는 요리책. <홈메이드가 최고>는 스웨덴 전통 베이커리 30가지의 조리법을 담은 책입니다. 캠페인을 맡은 광고회사 포르스만 & 보덴포르스는 시각적으로 색다른 요리책을 선보였습니다. ‘하이패션이나 일본의 미니멀리즘’에 가까운 그런 사진들이 가득한 책을요. 

2010-06-18 | 디자인 프로브 ‘메타모포시스’

2020년 팬데믹의 한 해를 지나며, 집은 그야말로 피난처이자 안식처가 되었습니다. 감염의 위험을 안은 외부로부터 나를 보호하기 위해, 때로 자신을 집에 가두어야만 했습니다. 아직 진행형인 팬데믹의 와중에, 지금으로부터 11년 전 상상된 근미래의 집을 되돌아봅니다. 디자인 프로브의 ‘메타모포시스’는 집을 일종의 필터로 규정하며, 외부의 나쁜 요소를 걸러내면서도 자연을 안으로 들이는 주거공간의 변형태를 연구했습니다. 인간과 자연의 분리를 극복한다는 다소 추상적인 주제가 조금은 더 가깝게 다가오는 요즘입니다.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