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으로 볼 수 없는 룸메이트

게임 개발자 니콜 히(Nicole He)와 애니메이션 감독 에란 힐렐리(Eran Hilleli)가 집 안의 전자기기들이 상호작용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증강현실(AR) 애플리케이션 ‘보이지 않는 룸메이트(Invisible Roommates)’를 만들었다. 애플리케이션은 네트워크에 연결되어 있는 다양한 기기를 살아 움직이는 캐릭터로 나타낸다. 사용자는 이 장난스러운 캐릭터를 통해 집 안에서 기기들이 어떻게 데이터를 주고받는지 이해할 수 있다.

먼저 애플리케이션은 컴퓨터, 휴대전화, TV, 스피커, 게임기, 진공청소기, 세탁기 등의 네트워크와 연결된 모든 기기를 감지한다. 그다음 각 기기의 데이터를 알아내고, 이를 이용하여 마치 사용자 바로 앞에 있는 것처럼 AR 속 지면 위에 매력적인 캐릭터를 탄생시킨다.

캐릭터의 움직임은 기기의 작동 상태를 따른다. 예를 들어 프린터의 전원이 꺼지면 캐릭터가 바닥에 드러눕고, 반대로 전원이 켜지면 벌떡 일어나 움직인다. 기기가 서로 연결 중일 때는 캐릭터가 서로 마주 보고 자기들끼리 대화를 한다.

니콜 히, 에란 힐렐리, ‘보이지 않는 룸메이트’, 2021. © Everyday Experiments

‘보이지 않는 룸메이트’는 전자기기의 보이지 않는 활동을 캐릭터화하고, 캐릭터의 자유로운 상호작용을 시각화함으로써 사용자가 집 안을 돌아다니는 데이터를 인식할 수 있게 한다.

“집 안에서 갈수록 더 많은 전자기기가 서로 연결되고 있기 때문에, 지금 기기가 무엇을 하는지 그리고 어떤 데이터를 공유하는지 알 수 있는 데이터의 ‘투명성’이 중요해지고 있다. 특히 개인정보에 대해서는 더 주의해야 한다”고 니콜이 연결된 전자기기끼리 공유하는 데이터의 위험에 대해 경고했다.

Everyday Experiments

© designflux.co.kr

이서영

디자인 우주를 여행하던 중 타고 있던 우주선의 내비게이션에 문제가 생겨 목적지를 잃고 우주를 부유하는 중입니다. 이 넓은 디자인 우주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몰라 근처에 반짝이는 별이 보일 때마다 착륙해 탐험하고 탐험이 끝나면 떠나기를 반복하고 있습니다. 근데 생각보다 나쁘지 않더군요. 오히려 재미를 느끼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또 다음 별로 출발해보려 합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0-02-24 | 메타볼리시티

농사를 지으려면 토지가 필요하지만, 도시에서 토지는 값비싼 자산입니다. 그럼에도 도시에서 작게나마 기르는 기쁨을 텃밭의 형식으로 가꾸는 사람들도 적지 않지요. 더 나아가 도시 안에 들어선 공장형 스마트팜도 낯설지 않은 요즘입니다. 2010년 오늘 소개한 스튜디오 루프의 ‘메타볼리시티’는 도시를 위한 수직형 텃밭 제안입니다. ‘바이오루프’라는 지지대를 통해 텃밭을 도시 건축 환경의 일부로 만들어냈죠. 

2010-01-07 | OMA, 코펜하겐 기후변화회의의 실패를 말하다

1995년 처음 열린 국제연합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COP가 벌써 26차를 지났습니다. 지난 11월 글래스고에서 개최된 COP26은 그러나 기대 이하에 그쳤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석탄발전의 단계적 폐지라는 목표는 감축으로 완화되었고, 결국 탈석탄 성명에는 미국, 인도, 중국, 호주, 일본 등 석탄 의존도가 높은 국가들의 서명이 빠졌습니다. 문제는 초국가적인데 해결의 단위는 국가라는 점이 문제일까요? 2009년 COP15의 ‘실패’에 관해 OMA의 레이니어르 더 흐라프는 그렇다고 보았습니다. 

2010-06-16 | 2010 DMY 어워즈 수상자

DMY 베를린 국제디자인페스티벌의 시상 프로그램인 ‘DMY 어워즈’의 2010년 수상작을 돌아봅니다. 투명 테이프를 거미줄 삼아 지은 ‘건축물’을 선보인 포 유즈/누멘과 증강현실의 가능성을 보여준 전시를 선보인 로잔공과대학과 로잔예술디자인대학의 공동 연구소 EPFL+ECAL랩, 그리고 자신을 비추는 테이블 조명 시리즈를 선보인 다프나 이삭스와 라우렌스 만더르스가 그 주인공이었습니다.

‘원석에서 유리로’: 원석으로 만드는 천연 색 유리

예루살렘에서 활동하는 디자이너 살로메 마렉(Salomé Maarek)이 원석을 활용하여 천연 색유리를 만드는 프로젝트 ‘원석에서 유리로(From...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