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

필립 스탁, ‘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Dream of Winter Gondola for Venice)’, 2021. ⓒ Philippe Starck

2021년 9월 10일, 필립 스탁은 베니스의 새로운 상징이 될 ‘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을 선보였다. 이 디자인을 의뢰한 베니스의 기업 베니시아(VeniSIA)는 기후 변화와 환경 문제를 타개하기 위한 비즈니스 아이디어와 기술 솔루션 개발해오고 있다.

필립 스탁은 “곤돌라는 세계에서 가장 복잡한 보트 중 하나이다. 비대칭인 구조이면서도, 어떤 어려운 조건에서도 무게 균형을 완벽하게 유지하며 쉽게 항해할 수 있다는 점이 곤돌라가 가진 최대의 매력이다. 특히 구조 한 가운데 작은 방이 위치한 이 겨울용 곤돌라를 디자인할 수 있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번에 선보인 곤돌라에는 해조류 바이오 레진, 압축 대나무, 태양열 에너지로 작동되는 자이로 안정 장치 등, 지속가능한 첨단 소재와 기술을 적용했다는 점 또한 눈여겨볼 지점이다.

‘겨울용 베니스 곤돌라의 꿈’ 디자인의 3D 이미지는 베니스의 카포스카리(Ca’foscari) 대학에 전시될 예정이다.

필립 스탁, ‘겨울용 곤돌라의 꿈’ 디자인과 기술 사양, 2021. ⓒ Philippe Starck

Starck.com

ⓒ designflux.co.kr

박지민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2011-08-05 | 에어론 위드 아트

2011년 허먼 밀러 재팬이 모어 트리와 함께 자선 프로젝트를 진행했습니다. 이를 위해 5인의 미술가, 건축가, 화훼 아티스트가 ‘에어론 의자’를 재탄생시켜 대지진 구호를 도왔습니다. 참고로 허먼 밀러는 지난 봄 또 하나의 유명 가구 브랜드 놀(Knoll)의 인수 합병 소식을 발표했는데요. 놀을 품은 허먼 밀러의 정식 이름은 ‘밀러놀’입니다. 

2009-06-09 | 오브제 팩토리

도자라는 오랜 매체의 산업적 성취를 되돌아봅니다. 2009년 뉴욕 MAD에서 열린 ‘오브제 팩토리’ 전은 도자 기업과 디자이너, 아티스트와의 창의적인 협업으로 태어난 새로운 트렌드, 기술, 발전의 양상을 선보이는 자리였습니다. 현대 도자 산업의 현재를 보여주었던 전시회 소식을 다시 만나 봅니다.

2006-10-25 | 타일러 브륄레, 〈모노클〉 창간

기자였던 그는 <월페이퍼> 매거진을 창간하며 발행인으로 변신했습니다. 그리고 11년 뒤 새로운 잡지와 함께 업계에 귀환했지요. 바로 <모노클>입니다. 타일러 브륄레 는 비즈니스와 라이프스타일 모두를 아우르는 국제적인 감각의 인쇄 잡지를 선보였고, 그 이후의 이야기는 아시는 것과 같습니다.

2007-04-30 | 벌들의 도움으로

쾌속조형의 반대에 서 있는 완속조형의 사례. 혹은 동물의 힘을 빌린 디자인. 토마시 하브스딜의 ‘벌들의 도움으로’는 일주일 동안 4만 마리의 꿀벌이 빚어낸 꽃병입니다. 하이테크와 대비되는 로우테크, 인간의 공예가 아닌 동물의 공예. 또 꽃을 매개로 한다는 점에서 벌과 꽃병은 멋진 한 쌍이기도 하지요.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