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 한복판, 건축 공사 구조물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공예박물관, 크래프트 컨템포러리(Craft Contemporary)와 비영리 문화 단체, 머티리얼 앤 어플리케이션(Materials & Applications)이 파트너십을 맺고 첫 번째 작품으로, 건축 스튜디오 피겨(Figure)의 공간디자인 ‘베일 크래프트(Veil Craft)’를 선보였다.

베일 크래프트 외부. ⓒ Materials & Applications

 ‘베일 크래프트’는 건설 현장에서 안전을 위해 설치하는 비계와 그것을 감싸는 그물로 제작되었다. 일반적인 건축의 임시 구조물의 형식을 띠고 있지만, 이 구조는 사람들이 내부로 들어와 이야기를 나누며 휴식을 취하거나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일종의 ‘포켓 공원’이다.

설치물의 외부는 초록색 그물로 둘러싸여 있지만, 안으로 들어가면 흰색 천으로 이루어진 공간이 펼쳐진다. 마치 커튼처럼 주름 잡힌 천으로 이루어진 이 공간은 안과 밖의 상반된 느낌을 한층 더 강조한다.

Veil Craft 내부. ⓒ Materials & Applications

M&A는 2020년부터 2025년까지 5년간 크래프트 컨템포러리의 마당에서 매년 여름 설치물과 공공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베일 크래프트는 2021년 7월 17일부터 9월 12일까지 전시되며, 크래프트 컨템포러리의 마당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Materialsandapplication.org
craftcontemporary.org

ⓒ designflux.co.kr

박지민

손으로 느껴지는 감각이 좋아 만들기 시작했고, 만드는 것이 좋아 디자인을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시작했던 디자인은 만드는 것 외에도 다양한 재미를 느끼게 합니다. 만드는 것을 넘어서 현재는 타자치는 제 손의 감각도 즐기고 있습니다.

기사/글에 대한 소감과 의견을 들려주세요.

More

LVMH의 원단 재고 솔루션: 노나 소스

패션 그룹 LVMH(루이 비통 모에 헤네시)에서 고급 원단의 재고를 유통하는 첫 번째 재판매 온라인...

2010-09-20 | 번역

2010년, 런던을 터전 삼아 활동 중인 젊은 디자이너들이 모여 함께 전시를 열었습니다. 하나의 착상이 물리적 몸체를 얻기까지의 과정에 그들은 ‘번역’이라 이름 붙였죠. 생각이 지나온 경로와 완성된 디자인을, 또 영감의 원천이 무엇이었는지도 함께 보여주는 전시였습니다. 

2008-10-14 | 킨, 권오상을 만나다

사진-조각이라는 새로운 유형을 만들어낸 미술가 권오상과 영국의 밴드 킨이 만났습니다. 킨의 세 번째 앨범 에는 권오상의 ‘데오드란트 타입’화된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수천 장의 사진으로 빚은 인물 조각의 형상으로요. 

사물이 말을 한다면 #4 노매드, 스마트폰

오늘로 몇 번째일까? 그 누구라도, 안전 장치 없이 높은 곳에서 떨어지는 일은 살면서 정말...

Designflux 2.0에 글을 쓰려면?

Designflux 2.0는 여러분들이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플랫폼입니다.
에세이, 리뷰, 뉴스 편집에 참여를 원하시면 아래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